조광한 남양주시장, 화상수출상담실에서 화상 간담회 개최

뉴욕한인경제인협회-경기동부상공회의소-남양주수출산업협동조합 ...관내 기업의 미국 시장 진출 도모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1/18 [20:19]

조광한 남양주시장, 화상수출상담실에서 화상 간담회 개최

뉴욕한인경제인협회-경기동부상공회의소-남양주수출산업협동조합 ...관내 기업의 미국 시장 진출 도모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1/18 [20:19]

▲ 조광한(정면 가운데) 남양주시장 화상수출상담실에서 뉴욕한인경제인협회.경기동부상공회의소.남양주수출산업협동조합 과 화상 간담회 참석 모습(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18일 남양주시 화상수출상담실에서 뉴욕한인경제인협회(회장 홍대수) 및 경기동부상공회의소(회장 문한경), 남양주수출산업협동조합(이사장 임남수)과 화상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남양주시와 뉴욕한인경제인협회, 경기동부상공회의소, 남양주수출산업협동조합 등 유관 기관이 협력해 남양주시 관내 기업의 미국 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목적으로 마련됐으며, 간담회에 참석한 관계자들은 관내 중소기업의 미국 진출을 위한 절차 및 향후 후속 사업 추진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기술력은 있지만 홍보가 부족하거나 수출 기반이 없는 기업들을 적극 지원해 미국 시장 진출을 돕겠다.”라며 “앞으로 유관 기관과 협력해 화상 수출 상담과 현지 시장 개척단 등 후속 사업을 빠른 시일내에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뉴욕한인경제인협회장은 지속적인 사업 추진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뉴욕한인경제인협회가 오래도록 쌓아 온 마케팅과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남양주시의 경쟁력 있는 기업 제품들이 실질적인 바이어 매칭까지 이뤄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라고 말했다.

 

또한, 조광한 시장은 “남양주시는 인구 100만을 바라보고 있는 대도시로서 경제적 잠재력이 매우 크고, 특별히 농산물 중 먹골배의 수출 규모가 나날이 커지고 있다.”라며 “남양주시의 특산물인 먹골배의 미국 시장 진출 확대에 대해서도 관심을 가져 주시길 바란다.”라고 요청했다.

 

한편, 지난 1978년 설립된 뉴욕한인경제인협회는 뉴욕에서 가장 오래된 한인 기업인 모임으로, 1991년부터는 사단법인 세계한인무역협회(OKTA)의 뉴욕지회를 겸하고 있다. 남양주시와는 2019년 하반기 남양주대표단의 미국 동부 출장을 계기로 인연을 맺게 됐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amyangju Mayor Jo Gwang-han held a video conference at the video export consulting room

New York Korean Entrepreneurs Association-Gyeonggi Eastern Chamber of Commerce-Namyangju Export Industry Cooperative ...Promoting the entry of local companies into the US market

 

- Reporter Ha In-gyu

(Namyangju=Break News Northeast Gyeonggi)=Namyangju City (Mayor Gwanghan Jo) held the New York Korean Entrepreneurs Association (Chairman Daesoo Hong), Gyeonggi Eastern Chamber of Commerce (Chairman Hankyung Moon) and Namyangju Export Industry Cooperative (Chairman) at the Namyangju Video Export Consulting Room on the 18th. Im Nam-soo) and video conference were held.

 

This meeting was prepared for the purpose of supporting companies in Namyangju to advance into the U.S. in cooperation with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Namyangju City, New York Korean Business Association, Gyeonggi East Chamber of Commerce and Industry, and Namyangju Export Industry Cooperative. They discussed the procedure for advancing into the US and plans for future follow-up projects.

 

Namyangju Mayor Jo Gwang-han said, “We will actively support companies with technological capabilities but lack publicity or lack of an export base to advance into the US market. I will go,” he said.

 

The New York Korean Entrepreneurs Association President emphasized the importance of continuous business promotion and said, “Based on the marketing and network that the New York Korean Entrepreneurs Association has accumulated over a long period of time, we will actively cooperate so that competitive corporate products in Namyangju can be matched with actual buyers.” .

 

In addition, Mayor Jo Gwang-han said, “As a large city with a population of 1 million, Namyangju has great economic potential, and the export scale of mukgol pears among agricultural products is growing day by day. I hope you will pay attention.”

 

Meanwhile, the New York Korean Business Association, established in 1978, is the oldest Korean business association in New York. Namyangju and Namyangju started their relationship in the second half of 2019 on a business trip to the eastern United States by the Namyangju delegation.

이 기사 좋아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6.1지방선거] 백경현 구리시장 후보, 첫날 후보 등록 완료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