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병용의정부시장 6.25전쟁 기념식에서 밝혀

"조국위해 목숨바친 숭고한 희생 잊지 말아야"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6/25 [12:50]

안병용의정부시장 6.25전쟁 기념식에서 밝혀

"조국위해 목숨바친 숭고한 희생 잊지 말아야"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6/25 [12:50]

▲ 안병용 의정부시장 제69주년 6.25전쟁 기념식 기념사에서 "조국위해 목숨바친 숭고한 희생 잊지 말아야" 강조 모습 (사진제공=의정부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안병용 의정부시장 69주년 6.25전쟁 기념식행사 단체사진 모습 (사진제공=의정부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의정부=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6월 25일 센트럴타워 10층 프라임마리스에서 ‘6·25전쟁 제69주년’을 맞이하여 나라를 지킨 6·25 참전용사의 자존감을 높이고 역사적 교훈을 되새기는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안병용 의정부시장을 비롯한 6·25전쟁 참전자 및 보훈가족, 국회의원, 도·시의원, 각급 기관단체장, 시민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례, 안보영상물 상영, 모범 국가유공자 표창, 대회사 및 기념사, 6·25의 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6.25전쟁 제69주년을 맞이해 조국의 수호를 위해 고귀한 목숨을 바치신 호국영령들을 가슴깊이 추모하고, 6.25전쟁에 참전한 유공자들과 그 가족들께 위로와 감사를 드리며, 그분들이 지켜낸 숭고한 희생의 감사함을 잊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박용준 6·25참전유공자회 의정부시지회장은 “6.25전쟁은 69년의 시간이 흘렀지만 아직도 우리에게는 잊을 수 없는 생생한 기억으로 남아있다”고 전하면서 “6.25전쟁의 참혹함을 되돌아보며 다시는 전쟁이 되풀이 되지 않도록 평화를 위해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하인규 기자 popsup5051@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박유나, “‘호텔 델루나’는 나를 대중적으로 더 알린 감사한 작품”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