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 금곡동 군장마을 입구부터 홍유릉까지 로드체킹 "뛰고! 확인! 다시확인!"

23일 금곡동 도지재생사업 관련 현장 속 답찾기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6/23 [14:47]

조광한 남양주시장, 금곡동 군장마을 입구부터 홍유릉까지 로드체킹 "뛰고! 확인! 다시확인!"

23일 금곡동 도지재생사업 관련 현장 속 답찾기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6/23 [14:47]

▲ 조광한 남양주시장 도로변관련 불편사항을 관계담당자와 의견교환 모습(사진제공=남양주시청)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조광한 남양주시장 금곡동 군장마을 입구서부터 홍유릉까지 로드체킹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조광한 남양주시장은 휴일인 23일 금곡동 도시재생사업 추진과 관련한 현장 투어를 실시했다.

 

조광한 시장은 금곡동 군장마을 입구에서 홍유릉까지 권혁무 도시국장 등 관련공무원들과 함께 왕복 약5㎞ 구간의 도로변과 산책길을 직접 걸으면서 도시재생 사업과 관련한 사항을 확인하고 공유했다.

 

이날 조 시장은 홍유릉 방향으로 시야를 가리는 각종 안내간판을 정리하고 단절된 인도와 지장물 등을 정비하여 누구나 쉽게 홍유릉까지 접근할 수 있도록 하라고 지시했다.

 

또한 구 목화예식장 앞 교통섬을 양잔디로 교체하고 의자와 비가림 시설을 설치하여 시민들이 잠깐 쉬고 갈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조광한 시장은 “적은 예산으로 조성하여 사람들이 많이 찾아오게 하는 것이 진정한 도시재생”이라고 밝히면서, “금곡동 관문인 이곳이 각종 안내간판과 지장물 등으로 너무나도 지저분하기에 이러한 환경을 잘 정비하여 특화거리로 조성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특히 “홍유릉 주차장 앞 시야를 확보하고 하천을 잘 정비해야 도시재생 사업이 마무리 된다.”고 하면서, “금곡동 지역에 대중교통환승센터를 건립하여 시민 누구나 대중교통을 이용하여 접근할 수 있도록 해야 성공할 수 있다” 고 말했다.

 

한편, 금곡동 도시재생사업은 홍유릉 앞 역사공원 조성을 필두로 오는 2022년까지 추진할 계획이다.

 

▲ 조광한 남양주시장 주말 뜨거운 햇살속에 금곡동 도시재생사업 현장투어 커피한잔속에 금곡의 희망을 담고 현장투어 마침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sup5051@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박유나, “‘호텔 델루나’는 나를 대중적으로 더 알린 감사한 작품”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