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의정부 시민단체, 개인정보 공유 논란

CRC 무상양여 발기인 명단, 타 단체에 넘겨...‘개인정보 보호법’ 위반 소지 커
개인정보 동의 없이 제3자에게 제공시 5년 이하의 징역, 5천만원 이하의 벌금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7/04 [17:22]

의정부 시민단체, 개인정보 공유 논란

CRC 무상양여 발기인 명단, 타 단체에 넘겨...‘개인정보 보호법’ 위반 소지 커
개인정보 동의 없이 제3자에게 제공시 5년 이하의 징역, 5천만원 이하의 벌금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7/04 [17:22]

▲ 가칭 ‘CRC 무상양여 10만 주민서명 추진위원회(왼쪽)’ SNS 캡쳐본과 '미군반환공여지 시민참여위원회(오른쪽)' 참여 권유 문자 캡쳐본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의정부 소재 시민단체들이 서명에 참여한 시민들의 개인정보를 동의 없이 공유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논란이다.

 

올해 초 오랫동안 의정부에서 활동을 해 온 A시민단체 B대표는 캠프 레드클라우드(CRC) 무상양여를 위한 발기인을 모집한다며 ‘네이버폼’을 만들어 836명의 참여자들을 모집했다.

 

이에 CRC 무상양여에 관심이 있던 시민들은 B대표가 만들어 놓은 네이버폼 양식에 따라 자신의 성명, 전화번호 등 개인정보를 등록 후 발기인으로 참여했다. 발기인 참여자는 840여명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최근 B대표는 미군반환공여지와 관련해 시민운동을 추진하고 있는 또다른 C시민단체 D대표에게 발기인 참여자들의 명단을 넘겨준 사실이 취재 결과 드러났다.

 

D대표 또한 의정부에서 시민단체 대표로 활동하고 있으며, 현재 ‘미군반환공여지 시민참여위원회’라는 단체를 만들어 회원을 모집하고 있다.

 

제보에 따르면 단톡방을 개설한 D대표는 B대표로부터 발기인 참여자 명단을 건내 받은 후 ‘미군반환공여지 시민참여위원회’ 회원으로 참여를 권유하는 문자를 발송했다.

 

특히, D대표는 C시민단체 회원 일부에게 명단을 할당해 주고 자신의 이름이 들어간 문구를 발송하도록 한 것으로 전해졌다.

 

개인정보 보호법에 따르면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동의 없이 제3자에게 제공(공유 포함)하거나 그 사정을 알면서도 영리 또는 부정한 목적으로 개인정보를 제공받은 자는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

 

한편 B대표가 발기인을 모집했던 단체(CRC 무상양여 10만 주민서명 추진위원회)와 D대표가 회원을 모집하고 있는 단체(미군반환공여지 시민참여위원회)는 서로 명칭뿐만 아니라 주체도 달라, 만일 발기인 참여자들의 동의 없이 개인정보를 조직적으로 공유하고 이용한 것이라면 이는 개인정보 보호법 위반에 해당돼 향후 파장이 커질 전망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Uijeongbu civic group, controversy over personal information sharing

List of CRC free transfer promoters handed over to other organizations... High risk of violating the ‘Personal Information Protection Act’

If personal information is provided to a third party without consent, imprisonment for up to 5 years and a fine not exceeding 50 million won

 

-Reporter Ha In-gyu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It has been controversial since it was belatedly revealed that civic groups in Uijeongbu shared the personal information of citizens who signed the petition without their consent.

 

Early this year, representative B of a civic group A, who has been active in Uijeongbu for a long time, created a ‘Naver Form’ and recruited 836 participants, saying they were recruiting promoters for the free grant of Camp Red Cloud (CRC).

 

Accordingly, citizens who were interested in the free grant of CRC registered their personal information such as name and phone number according to the Naver form created by Representative B and participated as promoters. It is known that the number of promoters and participants is approximately 840.

 

However, as a result of the recent investigation, it was revealed that Representative B handed over the list of promoter participants to Representative D, another civic group C that is promoting a civil movement in relation to the land given back to the US military.

 

Representative D is also active as a representative of a civic group in Uijeongbu, and is currently recruiting members by creating an organization called the ‘Citizen Participation Committee for Returned U.S. Military Lands.’

 

According to the report, Representative D, who opened the group chat room, received a list of promoter participants from Representative B and then sent a text message encouraging them to participate as a member of the ‘Citizen Participation Committee for US Military Return Grants.’

 

In particular, Representative D is said to have assigned a list to some members of civic group C and had them send out stationery with his name on it.

 

According to the Personal Information Protection Act, anyone who provides (including sharing) the personal information of the information subject to a third party without consent, or who receives personal information for commercial or fraudulent purposes while knowing the circumstances, may be subject to imprisonment for up to 5 years or a fine not exceeding 50 million won. can be punished

 

Meanwhile, the organization for which Representative B recruited promoters (CRC Free Concession 100,000 Resident Signature Promotion Committee) and the organization for which Representative D is recruiting members (Citizen Participation Committee for Returned U.S. Military Grants) are different not only in name but also in subject matter, so if the promoters participate If personal information is systematically shared and used without their consent, this is a violation of the Personal Information Protection Act, and the repercussions are expected to grow in the future.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박홍근 의원, 현장민원실 개최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