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남양주시, IBK기업은행과 ‘중소기업 협약대출’134억 지원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6/30 [13:16]

남양주시, IBK기업은행과 ‘중소기업 협약대출’134억 지원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6/30 [13:16]

▲ 남양주시청 전경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주광덕)는 경기침체의 장기화로 자금난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숨통을 틔우기 위해 ‘중소기업 동행지원 협약대출’지원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중소기업 동행지원 협약대출’은 중소기업의 수시 경영 자금 공급을 목표로 남양주시와 IBK기업은행의 협약을 통해 진행되며, 기업은행이 총 한도 100억원 규모의 융자를 조성해 기업당 최대 3억원의 여신 실행 및 보증 수수료 1.2%를 지원하고 시가 대출이자의 2%를 보전하는 협약대출이다.

 

시는 지난 4일부터 대상기업을 신청·접수하여 총 52개 기업에 융자규모 약 134억원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업종별로는 △제조업 31건(69억원) △비제조업 19건(53억원) △지식기반산업 6건(12억원)이다.

 

지원 결정된 기업은 가까운 IBK기업은행 영업점에 방문해 보증상담과 여신상담을 진행한 후 대출을 실행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중소기업 동행지원 협약대출 시행을 통해 어려운 경기 상황 속 수시 경영 자금이 필요한 기업들에게 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기업은행 뿐만 아니라 타 시중은행들도 기업들을 위해 적극적으로 동행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남양주시는 7월 초 하반기 중소기업육성자금 지원사업을 시행할 예정으로,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amyangju City supports KRW 13.4 billion in ‘Small and Medium Business Agreement Loan’ with IBK Industrial Bank of Korea

 

-Reporter Ha In-gyu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Namyangju City (Mayor Joo Gwang-deok) announced that it has decided to support ‘Small and Medium Business Companion Support Agreement Loan’ to provide relief to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suffering from financial difficulties due to the prolonged economic recession.

 

The 'Small and Medium Business Accompanying Support Agreement Loan' is carried out through an agreement between Namyangju City and IBK Industrial Bank of Korea with the goal of supplying regular management funds to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Industrial Bank of Korea creates loans with a total limit of KRW 10 billion to execute loans of up to KRW 300 million per company. It is an agreement loan that supports a guarantee fee of 1.2% and preserves 2% of the market rate loan interest.

 

The city began accepting applications for target companies on the 4th and decided to provide a total of 13.4 billion won in loans to a total of 52 companies. By industry, there are 31 cases in the manufacturing industry (KRW 6.9 billion), 19 cases in the non-manufacturing industry (KRW 5.3 billion), and 6 cases in the knowledge-based industry (KRW 1.2 billion).

 

Companies selected for support will visit a nearby IBK Industrial Bank of Korea branch, receive guarantee and credit counseling, and then issue a loan.

 

A city official said, “It is expected that the implementation of the loan agreement to support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will provide strength to companies that need temporary management funds in difficult economic situations.” He added, “Not only Industrial Bank of Korea but also other commercial banks can actively work together for companies.” “I hope it becomes an opportunity,” he said.

 

Meanwhile, Namyangju City plans to implement a small business development fund support project in the second half of July, and detailed information can be found on the city website.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박홍근 의원, 현장민원실 개최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