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중랑구, 서울중랑워터파크 개장

- 50M 성인풀, 25M 풀, 유아풀 등 물놀이 시설 골고루 갖춰
- 신내공원 물놀이장, 봉수대공원 물놀이장 등 무더위 날려줄 도심 속 물놀이장도 개장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6/27 [09:31]

중랑구, 서울중랑워터파크 개장

- 50M 성인풀, 25M 풀, 유아풀 등 물놀이 시설 골고루 갖춰
- 신내공원 물놀이장, 봉수대공원 물놀이장 등 무더위 날려줄 도심 속 물놀이장도 개장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6/27 [09:31]

▲ 서울중랑워터파크 (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무더운 여름의 열기를 시원하게 날려줄 도심 속 물놀이장 ‘서울중랑워터파크’를 7월 2일부터 개장한다.

 

장안교 상류 중랑천 둔치에 위치한 서울중랑워터파크는 전체 6,550㎡ 규모로 넓은 물놀이 시설을 자랑한다. 25M풀, 유아풀과 더불어 성인도 즐길 수 있게 50M 국제 규격의 풀장도 갖췄다. 물놀이 분수 등 다양한 물놀이 시설과 몽골 텐트 그늘막, 샤워실, 탈의실 등 각종 편의시설을 마련해 가족단위 방문객이 편하게 즐길 수 있게 돕는다.

 

1부와 2부로 나누어 운영하며 1부는 오전 10시부터 13시 30분, 2부는 14시부터 17시 30분까지다.

 

이용요금은 3세 미만 유아는 무료, 3세~12세 어린이는 2,000원, 13~18세 청소년은 3,000원, 19세 이상 성인은 4,000원이다.

 

구는 이 밖에도, 멀리 가지 않고 동네 가까이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물놀이장을 마련해 운영한다.

 

봉화산 옹기테마공원에 위치한 ▲신내공원 물놀이장은 어린이들이 마음껏 뛰놀 수 있는 물 놀이터, 워터 바스켓 등 각종 물놀이 시설과 간이 샤워실, 탈의실 등을 갖췄다.

 

중랑구청 뒤편 봉화산 입구에 자리한▲봉수대공원 물놀이장은 물 놀이터와 개울 등이 조성돼 있어 어린이들은 물론 봉화산을 찾는 등산객들도 발을 담그며 더위를 식히기에 좋다.

 

신내공원·봉수대공원 물놀이장 이용시간은 1부는 오전 10시부터 13시 30분, 2부는 14시부터 16시 45분까지며 이용료는 무료다.

 

물놀이장 3곳 모두 8월 18일까지 매주 화~일요일 운영되며 중랑구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구는 구민들이 안전하게 물놀이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모든 물놀이장에 안전요원을배치하는 한편, 수질관리, 환경정비 등 물놀이시설 위생관리에도 각별히 신경을 쓴다는 방침이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도심 속 물놀이장에서 더위도 식히고 가족들과 추억도 쌓는 즐거운 시간 보내시기 바란다”며 “많은 이용객이 찾으리라 예상되는 만큼 안전관리에 더욱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ungnang-gu opens Seoul Jungnang Water Park

- Equipped with water play facilities including a 50M adult pool, 25M pool, and children’s pool.

- Water parks in the city to beat the heat, such as Sinnae Park Water Park and Bongsudae Park Water Park, are also open.

 

-Reporter Ha In-gyu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 Gyeonggi) Jungnang-gu (District Mayor Ryu Gyeong-gi) will open ‘Seoul Jungnang Water Park’, a water park in the city that will cool off the hot summer heat, from July 2nd.

 

Seoul Jungnang Water Park, located on the banks of Jungnangcheon Stream upstream of Jangan Bridge, boasts a large water play facility with a total area of ​​6,550㎡. In addition to a 25m pool and a children's pool, there is also a 50m international standard pool for adults to enjoy. Various water play facilities such as water fountains and various convenient facilities such as Mongolian tent shade, shower rooms, and changing rooms are provided to help family visitors enjoy the experience comfortably.

 

It is divided into Part 1 and Part 2. Part 1 is from 10:00 to 13:30, and Part 2 is from 14:00 to 17:30.

 

The fee is free for children under 3 years old, 2,000 won for children between 3 and 12 years old, 3,000 won for teenagers between 13 and 18 years old, and 4,000 won for adults over 19 years old.

 

In addition, the district operates various water parks that can be enjoyed close to the neighborhood without having to go far.

 

▲Sinnae Park Water Park, located in Bonghwasan Onggi Theme Park, is equipped with various water play facilities such as a water playground and water basket where children can play freely, as well as a simple shower room and changing room.

 

Located at the entrance of Bonghwasan Mountain behind Jungnang-gu Office, Bongsudae Park Water Park is equipped with a water playground and a stream, making it great for not only children but also hikers visiting Bonghwasan Mountain to cool off by soaking their feet.

 

Shinnae Park and Bongsudae Park water park use hours are from 10:00 to 13:30 for the first part and from 14:00 to 16:45 for the second part, and the use fee is free.

 

All three water parks will be open every Tuesday through Sunday until August 18, and anyone in Jungnang-gu can use them.

 

The district plans to place safety guards at all water parks so that residents can use them safely, while also paying special attention to hygiene management of water play facilities, such as water quality management and environmental maintenance.

 

Ryu Gyeong-gi, head of Jungnang-gu District, said, “We hope you have a great time cooling off from the heat and making memories with your family at the water park in the city,” adding, “As we expect many users to visit, we will do our best to manage safety.”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박홍근 의원, 현장민원실 개최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