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사단법인 글로벌쉐어, 양평군에 이웃돕기 물품 기탁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6/11 [12:31]

사단법인 글로벌쉐어, 양평군에 이웃돕기 물품 기탁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6/11 [12:31]

▲ 전진선(우측) 양평군수 사단법인 글로벌쉐어 이웃돕기 물품 기탁식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양평군청)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사단법인 글로벌쉐어(대표 고성훈)가 지난 4일 양평군 취약계층을 위해 1470만 원 상당의 생필품(주방용품, 곰팡이 제거 용품 등)과 여성화장품을 기탁했다.

 

사단법인 글로벌쉐어는 가난과 질병, 재난 등으로 인해 고통받는 전 세계 소외된 이웃들을 돕기 위해 2017년 설립된 외교부 소관 비영리 국제구호개발 NGO단체이다. 글로벌쉐어는 저소득 가정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한 연탄 지원, 미혼모 가정 긴급 거주 공간 지원, 난치병 아동·청소년 의료비 지원 등 지속적인 나눔 활동을 전개해오고 있다.

 

글로벌쉐어는 2021년 8백만 원 상당의 생수 200박스와 9천만 원 상당의 여성화장품 300세트 기부를 시작으로 2022년에는 1억 1700만 원 상당의 침구류를 기탁해 관내 취약계층을 위한 나눔에 동참한 바 있다.

 

글로벌쉐어 고성훈 대표는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이웃들이 차별없이 마땅한 권리를 누리실 수 있도록 지속적인 사회 공헌 활동을 통해 나눔 문화를 실천하는 데에 앞장서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전진선 군수는 “양평군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생필품과 화장품을 기탁해주신 사단법인 글로벌쉐어 대표님께 감사드린다”며 “기탁해주신 물품들은 지원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잘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군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협업해 해피나눔성금과 이웃돕기 물품을 모집하는 등 저소득 취약계층을 돕는 맞춤형 복지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lobal Share, an incorporated association, donated goods to help neighbors in Yangpyeong-gun

 

-Reporter Ha In-gyu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On the 4th, Global Share (CEO Ko Seong-hoon) donated 14.7 million won worth of daily necessities (kitchenware, mold removal products, etc.) and women's cosmetics to the underprivileged in Yangpyeong-gun.

 

Global Share, an incorporated association, is a non-profit international relief and development NGO under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established in 2017 to help underprivileged neighbors around the world suffering from poverty, disease, and disaster. Global Share has been carrying out continuous sharing activities such as providing briquettes to low-income families to keep them warm during the winter, providing emergency living space for single mothers' families, and supporting medical expenses for children and adolescents with incurable diseases.

 

Starting with donating 200 boxes of bottled water worth 8 million won and 300 sets of women's cosmetics worth 90 million won in 2021, Global Share will participate in sharing for vulnerable groups in the region by donating bedding worth 117 million won in 2022. It has been done.

 

Global Share CEO Ko Seong-hoon said, “We want to take the lead in practicing a culture of sharing through continuous social contribution activities so that our neighbors in need who are in the blind spot of welfare can enjoy their rights without discrimination.”

 

In response, County Governor Jeon Jeon-seon said, “We are grateful to the CEO of Global Share who donated daily necessities and cosmetics to our neighbors in need in Yangpyeong-gun. We will do our best to ensure that the donated items are returned to our neighbors in need of support.”

 

Meanwhile, the county is collaborating with the Gyeonggi Community Chest of Korea to promote customized welfare projects to help low-income and vulnerable groups, such as recruiting Happy Sharing donations and items to help neighbor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박홍근 의원, 현장민원실 개최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