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남양주시, K-패스 홍보 사각지대 해소 가속

- “디지털약자 전담창구 운영”
- 주광덕 시장 “보편적 대중교통 복지 실현 위한 서비스 개선에 행정력 집중할 것”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5/18 [07:11]

남양주시, K-패스 홍보 사각지대 해소 가속

- “디지털약자 전담창구 운영”
- 주광덕 시장 “보편적 대중교통 복지 실현 위한 서비스 개선에 행정력 집중할 것”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5/18 [07:11]

▲ K-패스 홍보 활동 모습(사진제공=남양주시청)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주광덕)는 이달부터 시행된 K-패스(The경기패스)(이하 ‘K패스’) 이용에 어려움을 느끼는 어르신 등 디지털약자를 위한 전담창구를 마련했다.

 

사업성패의 핵심을 홍보 사각지대 해소라고 본 것이다. 특히 가입 단계에서부터 어려움을 느끼는 어르신 등 디지털약자의 진입장벽 해소에 힘쓰고 있다.

 

이를 위해 전담창구 마련을 비롯해 경로당 홍보, 대한노인회 남양주시지회 설명회 등 다양한 방안을 추진 중이다.

 

K패스는 광역·시내버스나 지하철 등 대중교통을 이용하면 정률 할인을 해주는교통카드다. 시는 사업시행 첫 주에 이미 가입목표인 2만 1482명을 넘었고, 가입자가 빠르게 증가해 보름 가량이 지난 현재 약 2만 4000명이 가입했다고 밝혔다.

 

주광덕 시장은 “더 많은 시민이 대중교통 혜택을 받는 기회를 갖게 하는 것이 보편적 대중교통 복지의 시작이다”라며 “앞으로도 대중교통 서비스 개선에 지속적으로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모바일 기기·인터넷 가입이 어려운 시민은 가까운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전담창구에 도움을 청하면 된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amyangju City accelerates resolution of blind spots in K-Pass promotion

- “Operating a dedicated counter for the digitally vulnerable”

- Mayor Joo Gwang-deok “We will focus our administrative power on improving services to realize universal public transportation welfare.”

 

-Reporter Ha In-gyu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Namyangju City (Mayor Joo Gwang-deok) has established a dedicated window for the digitally vulnerable, such as the elderly, who have difficulty using the K-Pass (The Gyeonggi Pass) (hereinafter referred to as ‘K Pass’), which has been in effect since this month.

 

The key to business success is believed to be eliminating promotional blind spots. In particular, efforts are being made to eliminate barriers to entry for digitally vulnerable people, such as the elderly, who experience difficulties even at the sign-up stage.

 

To this end, various measures are being pursued, including the establishment of a dedicated window, promotion of the senior citizen center, and briefing sessions for the Namyangju branch of the Korean Senior Citizens Association.

 

K Pass is a transportation card that provides a flat discount when using public transportation such as metropolitan, city buses, or subways. The city announced that it had already exceeded its subscription goal of 21,482 people in the first week of project implementation, and that the number of subscribers was rapidly increasing, with about 24,000 people signing up as of about 15 days later.

 

Mayor Joo Gwang-deok said, “Ensuring that more citizens have the opportunity to benefit from public transportation is the beginning of universal public transportation welfare,” and added, “We will continue to focus our administrative power on improving public transportation services in the future.”

 

Meanwhile, citizens who have difficulty using a mobile device or accessing the Internet can visit a nearby town/village/dong community center and ask for help from a dedicated counte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구리대교 명칭 제정 촉구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