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양평문화재단, <이웃기웃 어울곳간> 장려상 수상

문화체육관광부·한국문화예술위원회·유네스코한국위원회가 추진 "2023 공공영역 문화다양성 우수사례 공모전"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1/14 [22:10]

양평문화재단, <이웃기웃 어울곳간> 장려상 수상

문화체육관광부·한국문화예술위원회·유네스코한국위원회가 추진 "2023 공공영역 문화다양성 우수사례 공모전"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1/14 [22:10]

▲ 이웃기웃 어울곳간 활동 모습(사진제공=양평문화재단)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이웃기웃 어울곳간 활동 모습(사진제공=양평문화재단)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평문화재단(이사장 박신선)은 문화체육관광부·한국문화예술위원회·유네스코한국위원회가 추진하는 「2023 공공영역 문화다양성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민간문화공간 활성화 사업 <이웃기웃 어울곳간>이 장려상을 수상했다고 전했다.

 

「2023 공공영역 문화다양성 우수사례 공모전」은 공공영역의 문화다양성 우수사례를 발굴 및 확산하고자 시작된 행사로 2023년 총 76건의 사례를 심사하여 20건의 시상사례와 38건의 수록사례를 선정했다.

 

양평문화재단의 민간문화공간 활성화 지원 사업 <이웃기웃 어울곳간>은 경기문화재단 ‘모든공간31’의 지원 사업 일환으로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문화 활동 및 문화 네트워크 약화의 회복 취지를 담아 민간 활동가의 성장 도모와 문화 역량 발휘의 기반 마련을 위해 기획됐다.

 

<이웃기웃 어울곳간> 선정 대상으로는 공방, 서점, 모임 등 총 13건의 단체와 공간이 선정됐으며 총 48,989천원을 지원했다. 뿐만 아니라 역량강화 교육 및 협력회의 등을 개최해 공간 활성화와 더불어 문화예술 활동가의 연대와 협력 기회를 제공, 장기적이고 지속적인 문화 향유 공간 조성을 도모했다.

 

<이웃기웃 어울곳간> 참가자는 “마을주민과 어울리고 싶은 막연한 바람만 있었지 실천하기는 어려웠는데 어울곳간을 통해 이룰 수 있었다”며 “마을 주민들과 함께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기회가 됐다”,“이웃 간의 정을 나눌 수 있는 시간이었으며 공간 운영에 대한 부담감을 낮추고 마음의 여유를 가질 수 있었다”, “작은 소망과 꿈을 이룰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라며 후기를 남겼다.

 

양평문화재단 이사장은“이번 수상은 <이웃기웃 어울곳간>의 참가자들의 뜨거운 관심과 참여 덕분이라 생각한다. 참가자들의 이야기를 기반으로 향후 민간 공간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 사업을 펼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이웃기웃 어울곳간>의 결과보고집은 양평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며 (2월중 발간), 「2023 공공영역 문화다양성 우수사례 공모전」의 사례집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pyeong Cultural Foundation receives encouragement award for <Neighbors Hanging Out>

“2023 Public Sector Cultural Diversity Best Practice Contest” promot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the Arts Council of Korea, and the Korean National Commission for UNESCO.

 

-Reporter Ha In-gyu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Yangpyeong Cultural Foundation (Chairman Park Shin-seon) is participating in the private cultural space revitalization project <Neighbors> at the “2023 Public Sector Cultural Diversity Best Practice Contest” promot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Korea Arts Council, and Korean National Commission for UNESCO. It was reported that Eouolgotgan> won the encouragement award.

 

The 「2023 Public Sector Cultural Diversity Best Practice Contest」 is an event started to discover and spread excellent cases of cultural diversity in the public sector. In 2023, a total of 76 cases were reviewed and 20 cases for awards and 38 cases were selected for inclusion.

 

The Yangpyeong Cultural Foundation's support project for revitalizing private cultural spaces, <Neighbors, Hanging Stores>, is a support project of the Gyeonggi Cultural Foundation's 'Modun Space 31' with the purpose of recovering the weakening of cultural activities and cultural networks due to the prolongation of COVID-19. It was planned to promote growth and lay the foundation for demonstrating cultural capabilities.

 

A total of 13 organizations and spaces, including workshops, bookstores, and gatherings, were selected for the <Neighbors' Coop> selection, and a total of 48,989,000 won was provided. In addition, capacity-building training and cooperation meetings were held to revitalize the space, provide opportunities for solidarity and cooperation among cultural and artistic activists, and seek to create a space for long-term and sustainable cultural enjoyment.

 

A participant of <Neighbors with the Villagers> said, “I only had a vague wish to mingle with the villagers, but it was difficult to put it into practice, but I was able to achieve it through the Villagers,” and “It was an opportunity to talk with the villagers.” “The bond between neighbors was great.” “It was a time to share, and I was able to reduce the burden of running the space and have peace of mind,” he said, adding, “It was an opportunity to make my small wishes and dreams come true.”

 

The Chairman of the Yangpyeong Cultural Foundation said, “I believe that this award is due to the keen interest and participation of the participants of <Neighbors and Coffers>. “Based on the participants’ stories, we will strive to carry out various support projects to revitalize private space in the future.”

 

The result report book of <Neighbors, Neighbors, etc.> can be found on the Yangpyeong Cultural Foundation website (published in February), and can be checked through the case book of the 「2023 Public Sector Cultural Diversity Best Practice Contes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구리대교 명칭 제정 촉구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