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1기 민주평통 오렌지‧샌디에고, LA협의회 출범회의 개최

미서부의 중심에서, 자유민주주의에 기반한 통일준비 역량강화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3/11/20 [21:10]

제21기 민주평통 오렌지‧샌디에고, LA협의회 출범회의 개최

미서부의 중심에서, 자유민주주의에 기반한 통일준비 역량강화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3/11/20 [21:10]

▲ 제21기 민주평통 오렌지샌디에고협의회 출범식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민주평통)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제21기 민주평통 로스앤젤레스협의회 출범식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민주평통)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대통령 직속 헌법자문기구인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수석부의장 김관용, 사무처장 석동현, 이하 ‘민주평통’)는 지난 10월 31일(화) 제21기 오렌지샌디에고, 로스앤젤레스협의회 출범회의를 개최했다고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같은날 오전·오후에 개최된 오렌지·샌디에고협의회(회장 설증혁), LA협의회(회장 이용태) 출범회의는 △윤석열 대통령님의 격려말씀(영상),△임명장 및 위촉장 전수, △자문위원 선서, △협의회장 취임사, 축사, △통일정책 강연, △협의회 정기회의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번 행사에는 강일한 미주부의장, 김영완 로스앤젤레스총영사가 참석한 가운데, 미쉘 박 스틸 캘리포니아주 하원의원 등 현지 한인인사들이 축사(영상)를 전했다.

 

▲ 민주평통 석동현 사무처장 특별강연 모습(사진제공=민주평통)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석동현 사무처장은 통일 대북정책 특별강연에서 “국제적 지지도를 높이는 것이 평화통일의 길”이라며 “자문위원들께서 각자의 위치에서 주류사회 내 네트워크를 형성 및 활용하여 통일정책을 알리고 지지를 높여나가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10월 30일(월) LA총영사관에서 김영완 총영사와의 간담 이후 진행된 제21기 첫 번째 미주지역 운영위원회에서는 강일한 미주부의장 및 미주지역 15개 협의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미주지역의 향후 활동방향에 대한 논의가 있었다.

 

이번 오렌지·샌디에고, 로스앤젤레스협의회를 시작으로 미서부 지역에서 샌프란시스코, 시애틀 출범회의가 이어서 개최된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21st Democratic People's Union Orange and San Diego held the inaugural meeting of the LA Council.

Strengthening capabilities to prepare for unification based on liberal democracy in the center of the American West

 

-Reporter Ha In-gyu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The Advisory Council for Democratic and Peaceful Unification (Senior Vice-Chairman Kim Kwan-yong, Secretary General Seok Dong-hyun, hereinafter referred to as ‘Democratic Unification Council’), a constitutional advisory body directly under the President, held its 21st Orange San Diego and Los Angeles Council on Tuesday, October 31. It was announced in a press release that an inaugural meeting was held.

 

The inauguration meeting of the Orange-San Diego Council (Chairman Seol Jeung-hyuk) and the LA Council (Chairman Yong-tae Lee) held in the morning and afternoon on the same day included △ words of encouragement from President Seok-yeol Yoon (video), △ handing over letters of appointment and letters of appointment, △ oaths of advisory members, and △ consultations. It was held in the following order: the president's inauguration speech, congratulatory speech, △ unification policy lecture, △ regular meeting of the council.

 

This event was attended by Vice Chairman of the U.S. Department of State Kang Il-han and Los Angeles Consul General Kim Young-wan, and local Korean figures, including California State Representative Michelle Park Steel, delivered congratulatory remarks (video).

 

Secretary-General Seok Dong-hyeon said in a special lecture on unification policy toward North Korea, “Increasing international support is the way to peaceful unification,” and requested, “Advisors form and utilize networks within the mainstream society in their respective positions to inform the unification policy and increase support.” did.

 

Meanwhile, at the first 21st Americas Steering Committee held on Monday, October 30th at the LA Consulate General after a meeting with Consul General Kim Young-wan, Vice Chairman of the Americas Kang Il-han and heads of 15 councils in the Americas attended the discussion on the direction of future activities in the Americas region. There was a discussion.

 

Starting with this conference in Orange, San Diego, and Los Angeles, launch conferences in San Francisco and Seattle will be held in the western United State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박사의 마이스·관광 칼럼⑦] ‘동물 학대’ 논란과 ‘화천산천어축제’의 미래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