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남양주시, 지역발전을 위한 당정협의회 개최

국민의힘 남양주갑과 지역 현안 논의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3/09/27 [08:57]

남양주시, 지역발전을 위한 당정협의회 개최

국민의힘 남양주갑과 지역 현안 논의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3/09/27 [08:57]

▲ 주광덕 남양주시장 국민의힘 남양주갑과 당정협의회 주재 모습(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주광덕 남양주시장 국민의힘 남양주갑 당정협의회 참석자들과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주광덕)는 지난 26일 시청 여유당에서 국민의힘 남양주(갑) 당정협의회를 개최하고 지역 발전을 위한 현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의회에는 주광덕 남양주시장을 비롯한 시 간부 공무원들과 국민의힘 남양주(갑) 심장수 당협위원장, 이석균, 이용호, 정경자 도의원, 조성대, 한근수, 전혜연 시의원 등이 참석했다.

 

회의에서는 △ 평내·호평 주민복합 커뮤니티 신축 △ 수동 문화관광벨트 추진 △ 백봉지구 도립병원 유치 △ 지방도 387호선 도로 확장 △ 화도읍 가곡초 통학로 확장 등 지역 주요 현안에 대한 논의가 진행됐다.

 

심장수 위원장은 “남양주시는 인구 74만 대도시로 대형 종합병원이 없는 것은 안타까운 일이다.”라며 “도립병원 유치는 가시적인 의료 혜택과 함께 주변 지역 상권을 살릴 수 있는 부가 효과가 크기 때문에 반드시 도립병원 유치가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이에 주광덕 시장은 “가까운 곳에 양질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해 줄 수 있는 믿을 만한 의료원이 있어야 남양주 시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다.”라며 “반드시 도립병원 유치를 성사시킬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고, 지역 발전의 동력으로 삼겠다.”라고 말했다.

 

또한, 주 시장은 관계 공무원들에게 남양주 동북부 지역의 균형 발전을 견인할 역점 사업들의 총력 추진을 당부했다.

 

특히 주 시장은“시에서는 수석호평도시고속도로 동호평IC에서 화도읍과 수동면을 경유해제2경춘국도로 연결되는 총 연장 11.2㎞, 왕복 4차로 규모의 고속화도로 건설을 추진 중이며, 국도 46호선(남양주~춘천)과 지방도 387호선(화도~수동) 구간의 만성 정체를 해소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 각종 인프라 확충으로 남양주 전체의 균형 발전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시는 앞으로도 지역 발전과 숙원 사업 해결을 위해 당정 간 소통 및 협조 체계를 지속적으로 유지해 나갈 예정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amyangju City holds party-government council for regional development

Discussing local issues with the People Power Party Namyangju Gap

 

-Reporter Ha In-gyu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Namyangju City (Mayor Joo Gwang-deok) announced that it held the People Power Party Namyangju (A) Party-Government Council at the City Hall Yeoyu Party on the 26th and discussed pending issues for regional development.

 

Attending the council meeting on this day were Namyangju Mayor Joo Gwang-deok and other city officials, as well as People Power Party Namyangju (G) party council chairman Shim Su-soo, Lee Seok-gyun, Lee Yong-ho, Jeong Kyeong-ja, city council members Seong-dae Cho, Geun-soo Han, and Hye-yeon Jeon.

 

At the meeting, discussions were held on major regional issues such as △ construction of a new community for residents in Pyeongnae and Hopyeong △ promotion of a passive culture and tourism belt △ attraction of a provincial hospital in Baekbong District △ expansion of local road No. 387 △ expansion of the school road to Gagok Elementary School in Hwado-eup.

 

Chairman Shim Su-soo said, “Namyangju is a large city with a population of 740,000, so it is unfortunate that there is no large general hospital.” He added, “Housing a provincial hospital has a significant additional effect of revitalizing the commercial districts of the surrounding area along with tangible medical benefits, so a provincial hospital is a must. “We need to attract more children,” he said.

 

In response, Mayor Joo Gwang-deok said, “Namyangju citizens can live with peace of mind only when there is a reliable medical center that can provide quality medical services nearby.” He added, “We must focus our administrative power to successfully attract a provincial hospital and contribute to regional development.” “I will use it as a driving force,” he said.

 

In addition, Mayor Joo asked relevant public officials to make every effort to promote key projects that will lead to balanced development in the northeastern region of Namyangju.

 

In particular, Mayor Joo said, “The city is promoting the construction of an expressway with a total length of 11.2 km and 4 lanes, connecting Hwado-eup and Sudong-myeon from the Donghopyeong IC of the Susuk-Hopyeong Urban Expressway to Gyeongchun National Road 2 via Hwado-eup and Sudong-myeon, and National Route 46 (Namyangju~ “We expect to resolve the chronic congestion in the section of Chuncheon) and local road No. 387 (Hwado-Sudong),” he said, adding, “We will strive to achieve balanced development of the entire Namyangju by expanding various infrastructure in the future.”

 

Meanwhile, the city plans to continue to maintain communication and cooperation systems between political parties and governments for regional development and resolution of long-awaited project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구리대교 명칭 제정 촉구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