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중랑구, SH이전 사업 '초록불' 본격추진

류경기 중랑구청장, 박홍근 국회의원, 김헌동 SH사장 ‘SH이전 사업계획(안) 최종 합의
"SH 본사 이전과 전문공연장 건립 확정!"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3/09/11 [11:32]

중랑구, SH이전 사업 '초록불' 본격추진

류경기 중랑구청장, 박홍근 국회의원, 김헌동 SH사장 ‘SH이전 사업계획(안) 최종 합의
"SH 본사 이전과 전문공연장 건립 확정!"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3/09/11 [11:32]

▲ 중랑구청 전경(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 신내동 서울주택도시공사(SH) 본사 이전 사업에 초록불이 켜졌다고 도시계획과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지난 9월8일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박홍근 국회의원, 김헌동 SH공사 사장을 만나 SH공사 본사 이전 사업과 관련 심도 깊은 의견을 논의했다. SH공사 이전에 관한 구 원칙인 ’▲SH공사 본사 이전 ▲600석 규모의 공연장 설치 ▲임대주택 불가‘라는 사업계획(안)을 논의하고 최종 합의에 이르렀다.

 

SH공사 신내동 이전은 서울시 강남‧북 균형발전사업 정책 실현을 위한 일환으로 2020년 서울시와 중랑구, SH공사 3자가 ‘서울주택도시공사 중랑구 이전을 위한 협약’을 맺음으로써, 본사 이전이 본격화됐다.

 

이후 중랑구는 해당 부지의 학교 용도를 폐지하고 일반주거지역에서 준주거지역으로 용도지역을 변경하고, SH공사 이전 지원조례를 제정하는 등 이전 지원에 만반의 준비를 하였다. 2021년 7월, SH공사 또한 지방공기업평가원의 타당성 검토를 완료해 행정 준비 절차를 마친 상태였다.

 

그러나 2022년 SH공사는 재원 부족에 따른 사업성 개선을 위해 ‘고밀복합개발 용역’을 추진, 계획을 변경함에 따라 본 사업은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었다.

 

이러한 가운데, SH공사는 사업성 개선 방안으로 사옥 면적의 일부를 상업시설로 매각하여 부족한 자금을 조달하고, 매각리스크 해소를 위한 일부 분양주택 도입과 공공기여시설(공연장) 비용 납부를 제안했다.

 

이에 중랑구는 SH공사와 수차례 실무협의를 진행하며, ‘▲SH공사 사장실 및 주요 기능부서를 포함한 본사 이전 ▲부지 내 공연장 설치 ▲임대 주택 불가’라는 우리 구 원칙이 반영되도록 지속적으로 의지를 드러내 최종 합의의 기틀을 마련했다.

 

아울러 박홍근 국회의원, 민병주 서울시의회 주택공간위원회 위원장, 박승진 서울시의회 주택공간위원회 부위원장이 동북권 내 공연장 건립 필요성과 함께 중랑구 내 전문공연장 설치에 대한 중랑구민들의 염원을 SH공사에 전달한 노력 또한 합의에 이르는 데 보탬이 되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강남·북 균형발전을 위한 SH공사 이전 사업이 더 이상 지연되지 않도록, SH공사는 고밀복합개발용역을 조속히 마무리하고, 25년 착공 및 2027년 준공을 목표로 SH공사 본사 신속한 이전에 협조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주민들의 숙원사업인 SH공사 이전을 위해 중랑구에서도 최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며, 이를 위해서는 서울시 및 SH공사와의 긴밀한 협력이 필요하다“라고 다시 한번 강조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ungnang-gu, SH relocation project ‘green light’ promoted in earnest

Jungnang-gu Mayor Ryu Gyeong-gi, National Assembly member Park Hong-geun, and SH President Kim Heon-dong reach a final agreement on the SH relocation business plan.

“SH headquarters relocation and construction of a professional performance hall confirmed!”

 

-Reporter Ha In-gyu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 Gyeonggi) = Jungnang-gu (District Mayor Ryu Gyeong-gi) announced through a press release from the city planning department that the green light has been turned on for the Seoul Housing and Communities Corporation (SH) headquarters relocation project in Sinnae-dong.

 

On September 8, Jungnang-gu Mayor Ryu Gyeong-gi met with National Assembly member Park Hong-geun and SH Corporation President Kim Heon-dong and discussed in-depth opinions related to the SH Corporation headquarters relocation project. The old principles regarding the relocation of SH Corporation were discussed and a final agreement was reached on the business plan of ‘▲ SH Corporation headquarters relocation ▲ installation of a 600-seat performance hall ▲ no rental housing’.

 

SH Corporation's relocation to Shinnae-dong is part of the realization of Seoul's Gangnam-North Balanced Development Project policy. In 2020, the three parties, Seoul City, Jungnang-gu, and SH Corporation, signed an 'Agreement for the relocation of Seoul Housing and Urban Corporation to Jungnang-gu', and the relocation of the headquarters began in earnest.

 

Afterwards, Jungnang-gu abolished the use of the site as a school, changed the use area from a general residential area to a semi-residential area, and made full preparations to support relocation, including enacting an ordinance to support relocation of SH Corporation. In July 2021, SH Corporation also completed the feasibility review by the Local Public Enterprise Evaluation Institute and completed administrative preparation procedures.

 

However, in 2022, SH Corporation changed the plan by promoting ‘high-density complex development service’ to improve business feasibility due to lack of financial resources, so this project was not gaining speed.

 

Meanwhile, SH Corporation proposed to raise insufficient funds by selling part of the office building area as a commercial facility as a way to improve business feasibility, and to introduce some pre-sale housing and pay for public contribution facilities (performance halls) to resolve sales risk.

 

Accordingly, Jungnang-gu held several working-level discussions with SH Corporation and continued to show its will to reflect our district's principles of '▲ relocating the headquarters including the SH Corporation president's office and major functional departments ▲ installing a performance hall on the site ▲ no rental housing'. A framework for agreement was laid.

 

In addition, the efforts of National Assembly member Park Hong-geun, Seoul Metropolitan Council Housing and Space Committee Chairman Min Byeong-ju, and Seoul Metropolitan Council Housing and Space Committee Vice Chairman Park Seung-jin to convey to SH Corporation the need to build a performance hall in the northeastern region and the wishes of Jungnang-gu residents for the establishment of a professional performance hall in Jungnang-gu also contributed to reaching an agreement. It became.

 

Ryu Gyeong-gi, head of Jungnang-gu District, said, “To prevent further delays in the SH Corporation relocation project for balanced development of Gangnam and North Korea, SH Corporation will quickly complete the high-density mixed-use development project and quickly move the SH Corporation headquarters with the goal of starting construction in 25 years and completing construction in 2027. “We ask for your cooperation beforehand,” he said.

 

He then emphasized once again, “Jungnang-gu will spare no effort in supporting the relocation of SH Corporation, which is a long-awaited project of the residents, and for this to happen, close cooperation with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and SH Corporation is necessary.”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서영교 중랑구갑 의원, 61.92% 압도적 당선!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