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남양주시, 관내 31개소 물놀이시설 운영‘성료’

7월 1일 물놀이시설 개장 이후 51일간 약 15만명 다녀가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3/09/01 [20:00]

남양주시, 관내 31개소 물놀이시설 운영‘성료’

7월 1일 물놀이시설 개장 이후 51일간 약 15만명 다녀가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3/09/01 [20:00]

▲ 남양주시 물놀이 시설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주광덕)가 일찍 찾아온 무더위에 시민들의 도심 속 휴양지로 인기를 끈 물놀이시설 운영을 지난 8월20일 성황리에 마쳤다고 공원관리과 수경시설팀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시는 약대울 물놀이장을 비롯한 31개소의 물놀이시설(물놀이장 20개소, 바닥분수 11개소)을 관리․운영하고 있는데, 안전한 물놀이시설 운영을 위해 올해 상반기 동안 시설점검과 보수를 실시했다.

 

이어 지난 6월 중순 시험가동을 진행했고, 7월 1일 정식 개장했다. 이후 51일간 15만 1천여명의 이용객이 더위를 피해 관내 물놀이장을 찾았다.

 

더불어 예년보다 높아진 기온이나 잦은 집중호우 등 외부환경 변화에 대비해 그 어느 때보다 위생과 안전관리에 집중했다. 특히 어린 자녀를 둔 가족 단위 이용객의 방문이 많은 만큼 물놀이장마다 관련법에 따른 자격을 갖춘 안전요원들을 배치해 이용객들에게 안전한 휴식 환경을 제공했다.

 

또 감염병 예방 등을 위해 15일마다 1회 이상 수질검사를 실시하고, 운영시간 전후로 부유물 제거 작업과 청소를 하는 등 위생에도 철저히 신경 썼다. 시에 따르면 물놀이시설 운영 기간 중 인명피해나 감염병 발생 등의 큰 안전사고가 없었다고 전해진다.

 

시 관계자는 “남양주시의 물놀이시설은 온라인 카페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을 통해 입소문이 나면서 타 지역에서도 많은 이용객들이 방문하는 여름철 대표 휴식공간”이라며 “내년 여름에도 안전하고 편안한 휴식공간을 제공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양주시의 물놀이시설 대부분은 주거지와 가까운 곳 조성돼 있으며, 누구나 무료로 쾌적하고 안전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어 시민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amyangju City successfully completes operation of 31 water play facilities in the city

Since the opening of the water park on July 1, approximately 150,000 people have visited in 51 days.

 

-Reporter Ha In-gyu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Namyangju City (Mayor Joo Gwang-deok) successfully completed the operation of a water play facility on August 20th, which has become a popular urban resort for citizens during the early heat, announced in a press release by the Park Management Department's Aquatic Facilities Team.

 

The city manages and operates 31 water play facilities (20 water parks, 11 floor fountains), including Yakdaeul Water Park, and conducted facility inspections and repairs during the first half of this year to ensure safe water play facilities.

 

A test operation was conducted in mid-June, and the facility officially opened on July 1. Over the next 51 days, more than 151,000 people visited the water park in the area to escape the heat.

 

In addition, we focused more than ever on hygiene and safety management in preparation for changes in the external environment, such as higher than usual temperatures or frequent heavy rain. In particular, as many families with young children visit, safety personnel qualified in accordance with relevant laws were placed at each water park to provide a safe resting environment for users.

 

In addition, to prevent infectious diseases, water quality was tested at least once every 15 days and thorough attention was paid to hygiene, including removal of suspended matter and cleaning before and after operating hours. According to the city, there were no major safety accidents, such as casualties or outbreaks of infectious diseases, during the operation of the water park.

 

A city official said, “Namyangju City’s water play facilities are a representative summer resting place that attracts many users from other regions as word of mouth spreads through online cafes and social networking services (SNS),” adding, “We will provide a safe and comfortable resting place next summer as well.” “I will prepare to do so,” he said.

 

Meanwhile, most of Namyangju City's water play facilities are located close to residential areas, and anyone can enjoy water play comfortably and safely for free, receiving great response from citizen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서영교 중랑구갑 의원, 61.92% 압도적 당선!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