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양평군, 제78주년 광복절 경축식 성료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3/08/15 [16:51]

양평군, 제78주년 광복절 경축식 성료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3/08/15 [16:51]

▲ 전진선 양평군수 제78주년 광복절 경축식 행사 참석 경축사 모습(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평군(군수 전진선)은 지난 15일 오전 10시부터 옥천면다목적복지회관에서 대한광복회 양평군지회, 독립운동가 유가족, 보훈단체, 군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78주년 광복절 경축식을 개최했다고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이날 행사는 국민의례, 독립운동가 소개 영상시청, 축하영상 시청, 유공자 포상, 기념사, 경축사, 광복절 노래 제창,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됐다.

 

양평의 독립운동가를 소개하는 영상 직후 이어진 경축식 축하영상은 TV조선 「땅의 역사」다큐멘터리를 편집한 ‘대한민국, 호국보훈의 땅! 여기는 양평입니다!’ 라는 부제의 영상으로, 참석자들에게 양평의 독립운동 정신을 고취시키고 항일운동의 중심지인 양평의 역사를 전했다.

 

▲ 전진선 양평군수 제78주년 광복절 경축식 행사에서 용문산전투 참전용사 김진표님에게 감사패 전달 후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전진선 (좌측 2번째) 양평군수 제78주년 광복절 경축식에서 유공 표창자들과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특히 이날 양평의 참전용사와 독립유공자의 유족 20여 명이 참석했으며, 경축식에서는 용문산전투 참전용사 김진표 님이 감사패를 받았고, 독립유공자 김영곤 님의 자녀 개군면 김진정 님, 독립유공자 여준현 님의 손자 양서면 여항구 님, 그리고 독립유공자 최대현 님의 외손 양서면 김완수 님이 표창을 수상했다.

 

대한광복회 양평군지회 변도상 광복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제78주년 광복절의 의미를 다시되새기고 후손들에게 광복의 역사적 의미를 전달할 의무가 있음을 강조했다.

 

▲ 전진선(가운데) 양평군수 제78주년 광복절 경축식 참석자들과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전진선 군수는 경축사를 통해 양평이 항일 의병운동의 효시가 된 지역임을 언급하였고, “양평이 광복의 중심지였음을 항상 기억하며, 자긍심과 숭고한 애국정신이 가득한 대한민국 제일의 의향(義鄕) 양평으로 거듭났음을 상기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독립운동의 정신을 발휘해 새로운 위기에 대응하고 평화와 번영을 이뤄나가야 한다”며 선열들의 정신을 바탕으로 새로운 양평시대로 나아가고자 하는 의지를 보였다.

 

또한, 양평청소년예술단과 광복회장, 군수, 군의장, 국회의원, 도의원, 군의원 등이 무대 위로 함께 자리해 광복절의 노래를 제창하고, 태극기를 흔들며 만세삼창을 참석자들과 함께 한 목소리로 외치며, 광복절의 의미를 크게 되새겼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article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pyeong-gun successfully completed the 78th anniversary of the Liberation Day celebration

 

-Reporter Ha In-gyu

(Yangpyeong=Break News, Northeast Gyeonggi) = Yangpyeong-gun (Governor Jeon Jin-seon) attended the Okcheon-myeon Multipurpose Welfare Center from 10:00 am on the 15th with about 200 people attending, including the Yangpyeong-gun branch of the Korea Liberation Association, the bereaved families of independence activists, veterans' organizations, and military citizens. It was announced through a press release that a ceremony was held to celebrate the anniversary of the Liberation Day.

 

On this day, the event proceeded in the order of national rites, watching videos introducing independence activists, watching congratulatory videos, awarding meritorious persons, commemorative speeches, congratulatory speeches, singing Liberation Day songs, and cheering for three days.

 

The celebration video that followed right after the video introducing the independence activists of Yangpyeong was edited by TV Chosun 「History of the Land」 documentary ‘Korea, the Land of Veterans and Patriots! This is Yangpyeong!’, inspired the spirit of the independence movement in Yangpyeong and conveyed the history of Yangpyeong, the center of the anti-Japanese movement, to the attendees.

 

In particular, on this day, about 20 survivors of veterans and independence activists from Yangpyeong attended, and at the ceremony, Kim Jin-pyo, a veteran of the Yongmunsan Battle, received a plaque of appreciation, Kim Jin-jeong, Gaegun-myeon, child of Independence Merit Kim Yeong-gon, and Yeo Hang-gu, Yangseo-myeon, grandson of Independence Merit Yeo Jun-hyeon. , and Kim Wan-soo of Yangseo-myeon, the grandson of Choi Dae-hyeon, a man of merit for independence, received the commendation.

 

Byun Do-sang, chairman of the Yangpyeong-gun branch of the Korea Liberation Association, emphasized the duty to reflect on the meaning of the 78th anniversary of Liberation Day and convey the historical meaning of liberation to descendants through a commemorative address.

 

In his congratulatory speech, County Governor Jeon Jin-seon mentioned that Yangpyeong was the first region of the anti-Japanese righteous army movement, and said, “I will always remember that Yangpyeong was the center of liberation, and I will go to Yangpyeong, the best place in Korea full of pride and noble patriotism. I want you to remember that you have been born again.” Then, he showed his will to advance into a new era of Yangpyeong based on the spirit of the ancestors, saying, "We must respond to new crises and achieve peace and prosperity by exercising the spirit of the independence movement."

 

In addition, the Yangpyeong Youth Art Troupe, the president of the Liberation Association, the county governor, the county chairman,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provincial councilors, and county councilors sat together on stage to sing a song of Liberation Day, waving the national flag, and shouting three cheers with one voice with the participants. The meaning was greatly recalle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구리대교 명칭 제정 촉구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