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주광덕 남양주시장, 폭염속 주말 이틀째 기름 방재현장 점검

지난 4일 밤 진건읍 사능리 식용유 저장 창고 화재...기름유출 사능천.왕숙천 흡착포 설치
주시장,폭염속 방재작업 직원 봉사자 격려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3/08/06 [16:48]

주광덕 남양주시장, 폭염속 주말 이틀째 기름 방재현장 점검

지난 4일 밤 진건읍 사능리 식용유 저장 창고 화재...기름유출 사능천.왕숙천 흡착포 설치
주시장,폭염속 방재작업 직원 봉사자 격려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3/08/06 [16:48]

▲ 주광덕 남양주시장 주말 일요일 기름 유출 방재 현장 방문 모습(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기름유출 방재 현장 모습(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주광덕)는 지난 4일 밤 진건읍 사능리의 한 식용유 보관 창고 화재로 발생한 기름유출 사고의 수습과 복구에 이틀째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시는 앞서 5일 새벽 공무원 비상근무를 발령하고 장비를 동원해 화재지점과 사능천·왕숙천에 흡착포를 포설하고, 오일펜스와 흡착 붐을 설치하는 등 긴급 방재작업을 실시했다.

 

일요일인 6일 현재 경기도를 포함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시는 안전하고 효율적인 작업을 위해 교대로 비상 근무를 이어가고 있다고 환경정책과 환경정책팀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시는 방재 거점으로 설정한 사능리·진관리·세월교·다산동의 4개 지점에 인력을 집중적으로 배치해 확산 방어선을 구축했다. 동시에 화재 발생 지점 일대를 포함해 사능천~왕숙천 10km 구간에 유출된 기름 제거를 위해 총력전을 펴고 있다.

 

▲ 기름유출 방재 작업에 해병대전우회 활동 모습(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더불어 시 통합지원본부를 설치했고, 시 보건소·시민안전관이 각각 구급 약품과 생수를 지원하고 있다. 진건읍 10개 사회단체 60여명도 방재작업에 함께 나섰으며, 해병전우회가 수심 깊은 곳의 방재작업을 지원해 주는 등 민간단체에서도 적극적으로 힘을 보탰다.

 

주광덕 남양주시장도 이틀째 현장을 찾아 고생하는 직원들과 도움의 손길을 보내준 민간단체를 격려했고, 직접 자원봉사센터에 지원을 요청했다. 아울러 유출된 기름의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오일펜스의 추가 설치를 주문했다.

 

주 시장은 “민관이 협력해 상황을 꼼꼼히 살피면서, 사능천과 왕숙천을 지켜내기 위해 빈틈없는 방재작업에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하천에 발생한 기름띠 등을 오늘까지 모두 제거하고, 방재작업 완료 후에도 관찰 활동을 계속할 계획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article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oo Gwang-deok, mayor of Namyangju, inspects the oil disaster prevention site on the second day of the weekend in the heat wave

On the night of the 4th, a cooking oil storage warehouse fire in Jingeon-eup, Saneung-ri... oil spills, Sarneungcheon and Wangsukcheon installation of adsorbents

Main market, encouragement of disaster prevention staff and volunteers in the heat wave

 

-Reporter Ha In-gyu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 Gyeonggi) = Namyangju City (Mayor Gwangdeok Joo) has been sweating for two days in the rectification and restoration of oil spills caused by a fire at a cooking oil storage warehouse in Saneung-ri, Jingeon-eup on the night of the 4th.

 

Earlier on the morning of the 5th, the city issued an emergency duty for public officials and mobilized equipment to install adsorption cannons at fire points, Sarneungcheon and Wangsukcheon, and to carry out emergency disaster prevention operations such as installing oil fences and adsorption booms.

 

As of Sunday, the 6th, a heat wave warning was issued in most areas of the country, including Gyeonggi-do, and the city is continuing emergency work in shifts for safe and efficient work, the Environment Policy Division said in a press release.

 

The city has established a diffusion defense line by intensively deploying manpower to four points designated as disaster prevention bases: Saneung-ri, Jingwan-wan, Sewol-gyo, and Dasan-dong. At the same time, all-out efforts are being made to remove the spilled oil in the 10km section between Saneungcheon and Wangsukcheon, including the area where the fire broke out.

 

In addition, the city integrated support headquarters was established, and the city health center and citizen safety officer are providing first-aid medicines and bottled water, respectively. About 60 people from 10 social organizations in Jingeon-eup also joined in the disaster prevention work, and private organizations also actively contributed, such as the Marine Corps Veterans Association supporting disaster prevention work in deep waters.

 

Namyangju Mayor Joo Gwang-deok also visited the site on the second day to encourage the struggling employees and the private organization that sent a helping hand, and directly requested support from the volunteer center. He also ordered the installation of additional oil fences to prevent further spread of spilled oil.

 

Mayor Joo said, "We will do our best to conduct thorough disaster prevention work to protect Sa Neungcheon and Wangsukcheon while closely examining the situation in cooperation with the public and private sectors."

 

Meanwhile, the city plans to remove all oil slicks that have occurred in the river by today and continue observation activities even after the disaster prevention work is complete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구리대교 명칭 제정 촉구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