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미래를 담은 조직개편안 통과

민선 8기 역점사업 힘차게 추진할 수 있는 발판 마련
‘더 많은, 더 고른, 더 나은 기회’ 도정비전 실현을 위한 민선8기 조직개편안 경기도의회 본회의 통과
- 미래성장산업국 신설, 반도체․바이오․미래차 등 분야별 미래 먹거리산업 경쟁력 강화
- 환경국을 기후환경에너지국으로 개편. 기후위기 대응과 산업경쟁력 강화
- 사회적경제국 신설. 사회적가치 확대와 청년과 베이비부머 세대, 소셜벤처 종사자 지원
- 노동안전과 신설. 산업현장 노동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12/13 [01:02]

경기도, 미래를 담은 조직개편안 통과

민선 8기 역점사업 힘차게 추진할 수 있는 발판 마련
‘더 많은, 더 고른, 더 나은 기회’ 도정비전 실현을 위한 민선8기 조직개편안 경기도의회 본회의 통과
- 미래성장산업국 신설, 반도체․바이오․미래차 등 분야별 미래 먹거리산업 경쟁력 강화
- 환경국을 기후환경에너지국으로 개편. 기후위기 대응과 산업경쟁력 강화
- 사회적경제국 신설. 사회적가치 확대와 청년과 베이비부머 세대, 소셜벤처 종사자 지원
- 노동안전과 신설. 산업현장 노동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12/13 [01:02]

▲ 경기도청 전경(사진제공=경기도청)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경기도 개편안 조직도 (사진제공=경기도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경기도의 미래를 담은 조직개편안이 경기도의회를 통과함에 따라 민선8기 경기도의 역점사업을 추진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됐다.

 

경기도는 ‘경기도 행정기구 및 정원 조례 일부 개정안’이 경기도의회 제365회 정례회 제5차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지난 12월12일 기획담당관 조직팀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이번 조직개편안은 ‘더 많은 기회, 더 고른 기회, 더 나은 기회’라는 민선8기경기도 3대 비전 실현을 위해 주요 공약 조직을 구현하는 방향으로 마련됐다. 경기도는 내년부터 새롭게 정비된 조직을 통해 미래 먹거리산업 발굴과 기회패키지 등 김동연 지사의 주요 정책 추진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조직개편안을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도는 먼저 경제성장과 미래산업의 선도를 목표로 경제 관련 조직을 강화했다.

 

이에 따라 첨단산업 육성과 기업 혁신성장 지원을 전담할 ‘미래성장산업국’을신설하고, 소관부서로 디지털혁신과, 반도체산업과, 첨단모빌리티산업과, 바이오산업과 등을 신설했다. 미래성장산업국은 첨단산업 경쟁 심화와 글로벌 공급망 재편, 산업구조의 디지털전환 가속화에 적극 대응하고 미래 먹거리 사업을 선도적으로 창출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기후위기 대응력을 높이고 탄소중립 실천으로 산업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환경국을 ‘기후환경에너지국’으로 개편하는 한편 산림과와 공원녹지과를 각각 산림녹지과와 정원산업과로 명칭을 변경했다.

 

경기도민에게 더 많은 ‘기회 곳간’ 역할을 할 ‘사회적경제국’도 신설한다. 수원시 팔달구에 위치한 경기도 옛 청사부지에 조성될 예정인 사회혁신복합단지 추진을 위한 사회혁신경제과, 지금까지 체계적 지원에서 소외됐던 베이비부머 세대의 더 나은 기회 제공을 위한 베이비부머기회과를 신설했다. 또 청년복지정책과를 청년기회과로 명칭을 변경하는 등 청년․베이비부머 세대와 예술인․소셜벤처 종사자 등 세대와 계층을 막론해 더 고른 기회를 제공하고 사회적가치 확대를 수행하도록 했다.

 

노동안전, 동물복지에 대한 시대적 요구를 반영하기 위한 노력으로 노동안전과를 신설해 산업현장 노동안전망을 강화하고, 축산산림국을 ‘축산동물복지국’으로 개편하고 반려동물과를 신설해 선진 동물복지정책을 추진할 방침이다.

 

민선8기 핵심 공약인 1․2기 노후신도시와 원도심 재생을 위한 ‘도시재생추진단’을 신설하고,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경기국제공항 유치를 위한 ‘경기북부특별자치도추진단’, ‘경기국제공항추진단’을 3급 담당관 체제의 전담 조직으로 신설하고 소관 부지사 직속으로 각각 편제할 계획이다.

 

김동연 지사는 “경기도의 미래, 더 나아가 대한민국의 미래를 담은 조직개편안”이라며 “민선 8기 역점사업을 추진할 발판이 마련된 만큼 도민에게 더 많은 기회를 드리기 위한 도정에 최선을 다하겠다. 도민을 위해 한뜻을 모아주신 도의회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article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gi-do passes the reorganization plan for the future

Laying a foundation for vigorously promoting the 8th popular election project

  To realize the vision of ‘more, more equal, and better opportunities’, the 8th popular election organizational reorganization plan was passed by the Gyeonggi Provincial Assembly plenary session.

  - Establishment of the Future Growth Industry Bureau, strengthening competitiveness of the future food industry by sector such as semiconductor, bio, and future cars

  - Reorganized Environment Bureau into Climate, Environment and Energy Bureau. Responding to the climate crisis and strengthening industrial competitiveness

  - Establishment of Social Economy Bureau. Expansion of social values and support for young people, baby boomers, and social venture workers

  - Establishment of Labor Safety Division. Reinforcement of industrial site labor safety net

  - Reorganized Livestock and Forestry Bureau into Livestock and Animal Welfare Bureau. New establishment with companion animals. Realization of a game that coexists with animals

Establishment of 3 officers (grade 3) to realize key pledges of the 8th civil election

  - Establishment of Urban Regeneration Promotion Team, Gyeonggi Northern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Promotion Team, and Gyeonggi International Airport Promotion Team

 

-Reporter Ha In-gyu

(Break News Gyeonggi-do Northeast) = As the organizational reorganization plan containing the future of Gyeonggi-do passed the Gyeonggi-do Council, a foothold was laid to promote Gyeonggi-do's priority projects in the 8th popular election.

 

Gyeonggi-do announced on December 12th through a press release from the organization team in charge of planning that the “partial amendment to the Gyeonggi-do Administrative Organization and Garden Ordinance” passed the 5th plenary session of the 365th regular session of the Gyeonggi-do Council.

 

This reorganization plan was prepared in the direction of realizing the main pledged organizations to realize the three major visions of Gyeonggi-do for the 8th civil election, ‘more opportunities, more equal opportunities, and better opportunities’. Gyeonggi-do expects that the promotion of major policies by Governor Kim Dong-yeon, such as discovering future food industries and opportunity packages, will gain momentum through the newly reorganized organization from next year.

 

Looking at the organizational reorganization plan in detail, the province first strengthened economy-related organizations with the goal of leading economic growth and future industries.

 

Accordingly, the ‘Future Growth Industry Bureau’ was newly established to be in charge of fostering high-tech industries and supporting corporate innovation growth, and new departments such as Digital Innovation Division, Semiconductor Industry Division, Advanced Mobility Industry Division, and Bio Industry Division were newly established. The Future Growth Industry Bureau will take on the role of actively responding to intensifying competition in high-tech industries, reorganization of global supply chains, and accelerating digital transformation of industrial structures, and leading the creation of future food businesses.

 

In order to increase the ability to respond to the climate crisis and strengthen industrial competitiveness by practicing carbon neutrality, the Environment Bureau was reorganized into the “Climate Environment and Energy Bureau,” while the Forestry Division and Parks and Greenery Division were renamed the Forestry and Greenery Division and the Garden Industry Division, respectively.

 

A “Social Economy Bureau” will also be established to serve as a “storehouse of opportunities” for Gyeonggi-do residents. The Department of Social Innovation and Economy to promote the Social Innovation Complex, which is scheduled to be built on the site of the old government building in Gyeonggi-do, located in Paldal-gu, Suwon-si, and the Baby Boomer Opportunity Department were newly established to provide better opportunities for the baby boomer generation who had been neglected from systematic support so far. In addition, the Youth Welfare Policy Division was renamed the Youth Opportunity Division to provide more equal opportunities and expand social values regardless of generation and class, including youth, baby boomers, artists, and social venture workers.

 

In an effort to reflect the needs of the times for labor safety and animal welfare, the Labor Safety Division was newly established to strengthen the labor safety net at industrial sites, and the Livestock and Forestry Bureau was reorganized into the Livestock Animal Welfare Bureau, and the Companion Animal Division was newly established to advance animal welfare. policy will be pursued.

 

Newly established 'Urban Regeneration Promotion Team' for the regeneration of old new towns and original downtowns in the 1st and 2nd term, key pledges of the 8th public election, 'Northern Gyeonggi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Promotion Team' for the establishment of Gyeonggi Northern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and 'Gyeonggi International Airport' for attracting Gyeonggi International Airport The 'Promotion Team' will be newly established as a dedicated organization under the 3rd-level officer system, and each will be organized under the direct control of the deputy governor in charge.

 

Governor Kim Dong-yeon said, “It is an organizational reorganization plan that contains the future of Gyeonggi-do and furthermore the future of the Republic of Korea.” I am grateful to the provincial council for coming together for the people of the province,” he sai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구리대교 명칭 제정 촉구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