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교 의원, 전국 철도범죄 중 가장 많은 범죄유형 성범죄

- 성범죄 가장 많이 발생한 철도역사는 ‘수원역’!
- (2017-2022.8) 최근 5년여간 철도범죄(12,734건) 중 성범죄가 36.4%(4,631건)로 제일 많이 발생해!
- 성범죄 요주의 철도역사 1위 수원역(173건), 2위 미금역(71건), 3위 대전역(67건), 4위 안양역(57건), 5위 서울역(54건)
- 코레일 전동열차(330편성) 중 CCTV는 45%(150편성)에 불과!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10/09 [11:47]

김선교 의원, 전국 철도범죄 중 가장 많은 범죄유형 성범죄

- 성범죄 가장 많이 발생한 철도역사는 ‘수원역’!
- (2017-2022.8) 최근 5년여간 철도범죄(12,734건) 중 성범죄가 36.4%(4,631건)로 제일 많이 발생해!
- 성범죄 요주의 철도역사 1위 수원역(173건), 2위 미금역(71건), 3위 대전역(67건), 4위 안양역(57건), 5위 서울역(54건)
- 코레일 전동열차(330편성) 중 CCTV는 45%(150편성)에 불과!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10/09 [11:47]

▲ 국회의원 김선교 의원(국민의힘 여주.양평)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김선교 국민의힘 의원(경기 여주시·양평군)이 한국철도공사(코레일) 및 철도특별사법경찰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의하면 전국 철도범죄 중 가장 많은 범죄유형은 성범죄로, 수원역에서 가장 많은 성범죄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구체적으로 최근 5년여간(2017-2022.8) 철도범죄는 총 12,734건이 발생했고, 성범죄 36.4%(4,631건), 점유이탈물횡령, 재물손괴 등 기타범죄 30.8%(3,921건), 상해·폭행 15.6%(1,987건), 절도 14.4%(1,837건), 철도차량 파손, 승무원 직무 방해 등 철도안전법 위반 7.4%(948건) 순이다.

 

2017년 이후 가장 많은 성범죄가 발생한 역사는 수원역 173건으로, 이는 두 번째로 성범죄가 많이 발생한 역사인 미금역의 71건보다 2.4배가 높아 대책이 시급한 것으로 확인됐다. 세 번째는 대전역(67건), 네 번째는 안양역(57건), 다섯 번째는 서울역(54건)으로 철도역사 내 성범죄가 많이 발생했다.

▲ 2017년 이후 성범죄 발생 건수가 가장 많은 철도역사 10곳(자료제공=김선교의원)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한편, 철도 열차 내 범죄 현황(21년도 기준)을 살펴보면, 열차 중에서도 KTX 등 고속열차, 새마을 등 일반열차에 비해 광역열차로 차량편성이 많은 전동열차 내에서의 범죄, 특히 성범죄 발생이 높은 상황이다. 그런데도 22년 9월까지도 코레일 전동열차(330편성) 중 CCTV는 45%(150편성)에 불과해 열차 내 절반 이상이 CCTV가 없는 상황이라 객실 안전이 우려된다.

 

21년 6월 시행된 철도안전법 개정으로 제39조의 3(영상기록 장치의 설치·운영 등) 및 부칙규정에 의하면 3년 이내에 객차 내 영상기록장치를 설치하도록 하고 있는데, 코레일은 전동열차 중 미설치 18편성 중 95편성은 올해말까지 설치완료하고, 폐차 예정인 85편성은 내년 6월까지 설치차량으로 대체할 예정이며, 나머지 고속철도 및 일반철도, 도시철도 등도 올해 말 내지 23년 6월까지 설치완료할 것으로 밝혔다. SRT도 현재는 32편성 중 4편성이 CCTV를 설치했으나, 올해 말까지 전체 편성을 설치 완료하기로 했다.

 

이에 김선교 의원은 “철도범죄의 취약시간대, 사각지대 등 범죄율 분석을 통해 세분화된 범죄예방 대책을 세우고, 우리 국민이 안심하고 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한 여객운송 업무에 최선의 대비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 Kim Seon-kyo, the most common type of crime among railroad crimes in the country

- ‘Suwon Station’ is the railway station where the most sexual crimes occurred!

- (2017-2022.8) Among railroad crimes (12,734 cases) over the past 5 years, sex crimes accounted for 36.4% (4,631 cases), the highest rate!

 - No. 1 railway station Suwon Station (173 cases), 2nd place Migeum Station (71 cases), 3rd place Daejeon Station (67 cases), 4th Anyang Station (57 cases), 5th Seoul Station (54 cases)

 - Among KORAIL electric trains (330 formations), CCTV accounts for only 45% (150 formations)!

 

- Reporter Ha In-gyu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 Gyeonggi) = According to data submitted by the Korea Railroad Corporation (KORAIL) and the Railroad Special Judicial Police Corps, Kim Seon-kyo,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s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Committee (Yeoju-si, Yangpyeong-gun, Gyeonggi-do), is the most responsible for rail crimes in the country. Most of the crime types were sex crimes, and it was found that the most sexual crimes occurred in Suwon Station.

 

Specifically, over the past five years (2017-2022.8), a total of 12,734 railroad crimes occurred, 36.4% (4,631 cases) of sexual offenses, 30.8% (3,921 cases) of other crimes such as embezzlement and property damage, and injury/assault 15.6% (1,987 cases), 14.4% (1,837 cases) of theft, 7.4% (948 cases) of violations of the Railroad Safety Act, such as damage to railroad vehicles and obstruction of crew duties.

 

Suwon Station recorded 173 cases of sexual crimes since 2017, which is 2.4 times higher than 71 cases at Migeum Station, the second most frequently occurring sex crime station, confirming that measures are urgently needed. The third was Daejeon Station (67 cases), the fourth was Anyang Station (57 cases), and the fifth was Seoul Station (54 cases).

 

On the other hand, if we look at the current status of crime in railway trains (as of 21st year), among trains, crimes, especially sex crimes, are high in electric trains, which are organized as wide-area trains compared to high-speed trains such as KTX and general trains such as Saemaeul. Even so, by September 22nd, only 45% of KORAIL electric trains (330 formations) had CCTVs (150 formations), and more than half of the trains did not have CCTVs, so there are concerns about the safety of the cabin.

 

According to Article 39-3 (Installation and Operation of Video Recording Devices, etc.) and Supplementary Provisions due to the revision of the Railroad Safety Act that took effect in June 21, 21, video recording devices in passenger cars must be installed within 3 years. Among the trains, 95 trains will be installed by the end of this year, and 85 trains scheduled to be scrapped will be replaced with installed vehicles by June next year. said. Currently, 4 out of 32 SRTs have installed CCTV, but they decided to complete the installation by the end of this year.

 

In response, Rep. Kim Seon-kyo emphasized, "Through analysis of crime rates such as vulnerable times and blind spots of railroad crimes, we need to establish detailed crime prevention measures and prepare the best for safe passenger transportation so that our people can use railroads with confidence." di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년사] 남양주시의회 김현태 의장 2023년 신년사 발표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