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경현 구리시장, 출근길 시민 불편 해결 위해 발벗고 나서

출퇴근길 교통체증 구간 스마트교차로 신호시스템 설치 등 지능형교통체계(ITS) 도입, 국비7.2억원 확보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9/13 [19:14]

백경현 구리시장, 출근길 시민 불편 해결 위해 발벗고 나서

출퇴근길 교통체증 구간 스마트교차로 신호시스템 설치 등 지능형교통체계(ITS) 도입, 국비7.2억원 확보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9/13 [19:14]

 

▲ 스마트교차로 신호시스템 분석화면(예제 : 갈매동 술막사거리)(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는(시장 백경현) 지난 8월 국토교통부 주관 「2023년 지자체 ITS국고지원 공모사업」에 시민 출근길 교통불편 해소를 위해 스마트교차로 신호시스템 도입 등을 건의하여 국비 약 7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 지능형교통시스템(ITS, Intelligent Transport Systems): 교통수단 및 교통시설에 대하여 전자·제어 및 통신 등 첨단 교통기술과 교통정보를 개발·활용함으로써 교통체계의 운영 및 관리를 과학화·자동화하고, 교통의 효율성과 안전성을 향상시키는 교통체계시스템

 

‘구리시 도시교통정비 중기계획(2021년)’수립 시 분석한 결과, 구리시에 머물지 않고 통과하는 교통량이 많아 도로 용량보다 교차로 용량이 과포화상태인 상태인 것으로 드러났다.

 

현재 남양주시 다산, 별내지구 등 인접 신도시의 입주민 차량들이 출퇴근 시 구리시 주요 교차로에 유입되면서, 강변북로와 올림픽대로로 진입하는 경로인 교문사거리부터 구리암사대교까지 구간의 교통체증이 극심한 상황이 발생하는 것이 그 이유로, 향후 남양주시 왕숙신도시, 서울 양원지구 등의 신규 신도시 입주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면 구리시 내 통과 교통량 증가가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대해, 백경현 시장은 시민 출근길 교통체증 해소를 위한 방법으로 도로시설 확충은 한계에 도달해 있다고 보고, 불합리한 신호체계 개선 및 우회도로 안내 등의 지능형교통체계(ITS) 확대를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구리시는 지난 2021년부터 금년 하반기까지 정체가 극심한 교문사거리 등 주요 교차로 25개소에 스마트교차로 신호시스템을 설치하여 시험 운영 후 정상 운영할 예정이다.

 

스마트교차로 신호시스템은 방향별로 설치된 고화질 CCTV영상을 통해 실시간으로 교차로 통과차량을 분석하여 신호주기를 자동으로 조정하는 시스템이다.

 

구리시는 이번 「2023년 국토교통부 지자체 ITS국고지원 공모사업」에 참여해 확보한 국비 7억2천만 원을 포함, 총 사업비 15억 원으로 광자가통신망 등의 기반 정비를 포함한 스마트교차로 신호시스템을 구리암사대교와 같은 집중관리 대상지에 2023년 하반기까지 추가 설치·구축을 완료할 예정이다.

 

또한, 구리시는 도로 노면 상태의 위험 요소가 교통체증의 또 다른 요인이라고 보고, 도로 노면 결빙 취약 구간(겨울철 블랙아이스 현상) 및 도로 기상 다변화 구간(여름철 도로 블로우업 현상, 수막현상 등)에 상태정보를 분석하여 운전자에게 안내할 계획이다.

※ 블로우업 현상: 폭염으로 인해 콘크리트 슬라브가 팽창하여 도로가 갑자기 불쑥 솟아 올라오는 현상

 

대상지는 서울시 중랑구에서 교문사거리 방향의 경춘로(망우리고개), 갈매동에서 공설묘지입구사거리 방향의 산마루로와 같은 내리막길과 통행량이 많은 강변북로(남구리IC인근)다. 구리시는 기존 교통관제 CCTV를 활용해 노면상태 및 기상정보(강수량, 온습도, 풍향, 풍속 등)를 교통정보 안내서비스에 반영할 계획이다.

 

구리시는 교차로 CCTV영상과 도로 노면 상태의 빅데이터를 실시간으로 구리시 CCTV통합관제센터에서 분석하고, 시뮬레이션 결과를 구리경찰서와 협의하여 최적의 교차로 신호주기를 결정해 불합리한 신호체계를 적극적으로 개선할 계획이다.

 

백경현 시장은 “우리 시 지역 교통 여건을 고려해 경제적인 부담을 부과하여 도심 진입 자동차를 감축시키거나 우회시켜 교통체증을 완화하는 교통수요관리 방안 도입을 위한 조사용역 또한 시행 예정이다. 그 결과에 따라 지능형교통체계(ITS) 기본계획을 수립하여 매년 단계별 교통개선대책을 이행할 방침이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편안한 구리시민의 출퇴근길을 만들도록 서울시, 구리경찰서와 긴밀하게 협력하여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uri Mayor Baek Kyung-hyeon, after taking steps to solve the inconvenience of citizens on the way to work

Introduced an intelligent transportation system (ITS) such as installing a smart intersection signal system in traffic jammed sections on commuting to work, securing KRW 720 million in national budget

 

-Reporter Ha In-gyu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The city of Guri (Mayor Baek Kyung-hyeon) announced in August that it had secured about 700 million won in government spending by suggesting the introduction of a smart intersection signal system to alleviate the traffic inconvenience of citizens on their way to work in the 「2023 Local ITS National Treasury Support Project」 host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 Intelligent Transport Systems (ITS): By developing and utilizing advanced transportation technologies such as electronic, control and communication for transportation means and transportation facilities, and transportation information, the operation and management of transportation systems is scientifically and automated, and transportation Transportation system that improves efficiency and safety

 

As a result of analysis when establishing the ‘Guri City Traffic Improvement Mid-Term Plan (2021)’, it was found that the intersection capacity was oversaturated than the road capacity due to the large amount of traffic passing through the city without staying in Guri.

 

Currently, as vehicles from neighboring new towns, such as Dasan and Byeolnae districts in Namyangju City, flow into the main intersection of Guri City when commuting to and from work, the traffic jam in the section from Gyomun Intersection to Guriamsa Bridge, which is the route to Gangbyeonbuk-ro and Olympic-daero, is severe. For this reason, it is expected that the increase in traffic volume through Guri will accelerate when new towns such as Namyangju Wangsuk New Town and Seoul Yangwon District start moving in earnest in the future.

 

In response, Mayor Baek Kyung-hyun decided to promote the expansion of the Intelligent Transportation System (ITS), such as improving the unreasonable signal system and guiding detours, considering that the expansion of road facilities had reached its limit as a way to relieve traffic congestion on the way to work.

 

From 2021 to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the city of Guri plans to install and operate a smart intersection signal system at 25 major intersections, such as Gyomun Intersection, which is extremely congested, after test operation.

 

The smart intersection signal system is a system that automatically adjusts the signal cycle by analyzing vehicles passing through the intersection in real time through high-definition CCTV images installed in each direction.

 

The city of Guri plans to build a smart intersection signaling system, including the maintenance of the photonic communication network,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KRW 1.5 billion, including KRW 720 million secured by participating in the “2023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Local ITS National Treasury Support Project”. Additional installation and construction is scheduled to be completed by the second half of 2023 in areas subject to intensive management such as a bridge.

 

In addition, Guri-si believes that the risk factor of road surface condition is another factor in traffic congestion, and provides condition information in sections vulnerable to icing (black ice in winter) and diversified sections of road weather (road blow-up in summer, aquaplaning, etc.) It is planned to analyze and guide the driver.

 ※ Blow-up phenomenon: A phenomenon in which the road suddenly rises due to the expansion of the concrete slab due to the heat wave.

 

The target sites are Gangbyeonbuk-ro (near Namguri IC) with heavy traffic and downhill roads such as Gyeongchun-ro (Manguri Pass) in the direction of Gyomun Intersection from Jungnang-gu, Seoul, and Sanmaru-ro in the direction of the entrance to the public cemetery in Galmae-dong. The city of Guri plans to reflect road surface conditions and weather information (precipitation, temperature and humidity, wind direction, wind speed, etc.) in the traffic information guide service by using the existing traffic control CCTV.

 

The city of Guri plans to actively improve the unreasonable signal system by analyzing the CCTV images of intersections and big data of road surface conditions in real time at the integrated CCTV control center of Guri City, and determining the optimal intersection signal cycle by discussing the simulation results with the Guri Police Station. .

 

Mayor Baek Kyung-hyeon said, “Considering the local traffic conditions in our city, we plan to implement a survey service to introduce a traffic demand management plan that reduces or detours cars entering the city center by imposing an economic burden. Based on the results, we plan to establish an intelligent transportation system (ITS) basic plan and implement each yearly step-by-step transportation improvement plan.”

 

In addition, he added, “We will do our best in close cooperation with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and the Guri Police Station to create a comfortable commute for Guri citizens.”

이 기사 좋아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김선교 의원, 스토킹 처벌법 개정안 2건 발의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