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교 의원, “양육 안한 부모, 보훈보상금 등 보훈혜택 제한돼야”

‘보훈분야 구하라법’ 국가유공자법, 보훈보상자법, 5ㆍ18보상법, 특수임무유공자보상법 4법 개정안 대표발의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7/15 [04:40]

김선교 의원, “양육 안한 부모, 보훈보상금 등 보훈혜택 제한돼야”

‘보훈분야 구하라법’ 국가유공자법, 보훈보상자법, 5ㆍ18보상법, 특수임무유공자보상법 4법 개정안 대표발의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7/15 [04:40]

▲ 김선교 국회의원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김선교 국민의힘 의원(여주·양평)은 일명 ‘보훈분야 구하라법’으로 ▲ 국가유공자 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이하 국가유공자법), ▲ 보훈보상대상자 지원에 관한 법률(이하 보훈보상자법), ▲ 5.18민주유공자예우 및 단체설립에 관한 법률(이하 5.18보상법), ▲ 특수임무유공자 예우 및 단체설립에 관한 법률(이하 특수임무유공자보상법) 등 보훈분야 4법의 일부개정법률안을 각각 대표발의했다고 밝혔다.

 

현재 양육책임을 이행하지 않은 부모에 대해 공무원 자녀 사망 시 유족급여 수급을 제한하는 이른바 ‘공무원 구하라법(공무원연금법, 공무원재해보상법)’은 20년 12월 국회를 통과해 작년 6월부터 시행중이나, 보훈분야에 관해서는 관련법 개정이 이루어지지 않아 경제적 미지원, 학대 등 양육책임을 다하지 않은 부모가 군대 내 자녀 사망 등으로 보훈대상 유족으로 선정되었을때 아무런 제한 없이 보상금 등 각종 보훈혜택을 받을 수 있는 문제가 있었다. 2021년 기준 국가보훈 대상자의 부모 7,801명에게 지급된 보상금은 1,423억원에 이른다. 보상금 외 보훈혜택으로는 각종 수당, 의료·대부 지원, 주택 우선공급 등이 있다.

 

최근 국민권익위원회(6.13)도 국가보훈대상 유족 선정기준 합리화 방안 차원에서, 보훈 관련 법령의 제도개선을 통해 양육 불이행 부모에 대한 보훈혜택을 제한하는 규정을 마련하도록 국가보훈처에 권고한 바 있다.

 

이에 김선교 의원은 국가유공자의 유족 또는 가족이 국가유공자에 대하여 양육책임이 있음에도 이를 이행하지 않은 경우, 보훈심사위원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양육책임을 이행하지 않은 기간, 정도 등을 고려하여 법률에 따라 그가 받을 수 있는 보상의 전부 또는 일부를 하지 아니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으로 보훈분야 4개 법인 국가유공자법, 보훈보상자법, 5.18보상법, 특수임무유공자보상법에 담았다.

 

김선교 의원은 “국가를 위한 헌신에 대한 책임과 예우 차원에서 마련되는 보상금, 보훈혜택을 양육의무를 불이행한 부모에게 주는 것은 보훈의 의미 차원에서도 합당하지 않다”고 지적하면서, “국민눈높이에 맞는 ‘보훈분야 구하라법’ 개정을 통해 양육하지 않은 부모는 보훈보상금 등 보훈혜택이 제한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 Kim Seon-kyo, "Parents who did not raise children, veterans' benefits such as compensation should be limited"

Representative proposal for amendments to the ‘Goo Hara Act in Veterans Affairs’

 

- Reporter Ha In-gyu

(Yangpyeong=Break News Northeast Gyeonggi)=People's Power Rep. Kim Seon-kyo (Yeoju, Yangpyeong) is the so-called 'Gu Hara Act in the Veterans' field ▲ Act on the Courtesy and Support of Persons of Merit, etc. Act on Veterans' Compensation Act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Veterans' Compensation Act), ▲ the 5.18 Act on Respect for Persons of Merit for Democracy and Establishment of Organizations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5.18 Compensation Act), ▲ Act on the Respect for Persons of Merit for Special Duty and Establishment of Organizations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Compensation Act for Persons of Special Duty), 4 Acts in the Veterans Affairs sector It was announced that each of the proposed amendments to the Act was representatively proposed.

 

The so-called 'Goo Hara Act for Public Officials (Public Officials Pension Act, Civil Service Accident Compensation Act)', which restricts the receipt of survivors' benefits in the event of the death of a public official's child, to parents who do not fulfill their parenting responsibilities, passed the National Assembly in December 20, and has been in effect since June last year. In the field of veterans, when the relevant law was not amended, parents who did not fulfill their parenting responsibilities, such as financial non-support or abuse, were selected as bereaved families due to the death of their children in the military. there was. As of 2021, the compensation paid to 7,801 parents of national veterans amounted to 142.3 billion won. In addition to compensation, veteran benefits include various allowances, medical and loan support, and priority provision of housing.

 

Recently, the Anti-Corruption and Civil Rights Commission (6.13) also recommended to the Ministry of Veterans Affairs and Veterans Affairs to prepare regulations to limit the benefits of veterans to parents who failed to raise children through system improvement in the veterans-related laws as a way to rationalize the criteria for selection of bereaved families eligible for national veterans.

 

Accordingly, Senator Kim Seon-kyo shall, if the bereaved family or family of a person of national merit does not fulfill the custody of a person of national merit even though he or she has not fulfilled it, in accordance with the law, taking into account the period and degree of non-fulfillment of custody after deliberation and resolution of the Veterans Affairs Review Committee. The content that prevents him from paying all or part of the compensation he can receive is included in the Veterans Affairs Act, the Veterans Compensation Act, the 5.18 Compensation Act, and the Special Duty Compensation Act.

 

Rep. Kim Seon-kyo pointed out, “It is not reasonable in terms of the meaning of patriotism to give compensation and veterans benefits prepared in terms of responsibility and courtesy for the country to parents who fail to fulfill their parenting obligations.” Through the revision of the 'Goo Hara Act' in the Veterans Affairs field, parents who did not raise them should be restricted from benefits such as veterans' compensation."

이 기사 좋아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남양주시, 제17회 광릉숲축제 4년 만에 개최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