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선8기 제17대 백경현 구리시장 취임

- 더 행복한 구리를 위한 제2의 도약, 블루칩의 도시
- 구리시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주재로 첫 일정 시작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7/02 [19:00]

민선8기 제17대 백경현 구리시장 취임

- 더 행복한 구리를 위한 제2의 도약, 블루칩의 도시
- 구리시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주재로 첫 일정 시작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7/02 [19:00]

▲ 백경현 구리시장 제17대 구리시장 취임식 취임선서 모습.(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제17대 백경현 구리시장 취임식 현장 모습(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민선8기 제17대 백경현 구리시장이 1일 오전 10시 30분 구리시 체육관에서 각계 각층의 시민과 공직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취임식을 개최했다.

 

백경현 구리시장은 공식 취임 하루 전인 6월 30일부터 수도권에 내린 집중호우 피해 현황 및 대응 상황 등을 살피기 위해 한강변에서 왕숙천변까지 수해 발생 위험 지역을 약 2시간 동안 꼼꼼히 점검했다.

 

집중호우에 따른 재난 발생 우려로 인해 수도권 타 시·군과 같이 취임식 취소를 고려하기도 하였으나, 재난 발생 상황이 경미하고 기상 상태가 호전되어 예정대로 취임식을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백경현 구리시장은 1978년 공직을 시작해 30년 넘게 행정에 몸담은 행정의 달인으로 민선6기 보궐선거를 통해 후반기 시정을 담당하였고, 이번 선거 기간 중 ‘구리아재’라는 별명을 얻은 바 있을 정도로 구리시의 골목골목을 돌면서 시민들과 활발히 소통해 왔다.

 

백경현 구리시장은 취임사를 통해 “구리시민의 현명한 선택에 감사하며, 공정과 정의를 바로 세우라는 시민들의 요구에 시민이 주인이 되는 변화와 혁신의 구리시로 보답하겠다.”며,

 

“세계가 주목하는 블루칩의 도시로의 대전환을 위하여 첨단 지식산업센터와 일자리 대전환, GTX-B, GTX-E 등 첨단교통망 신설, 토평동 한강변 최첨단 친환경 스마트 그린 시티 조성 등 5대 정책, 10개 분야, 100가지 약속을 이행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한, 백경현 구리시장의 취임을 축하하는 시민사회를 비롯한 각계각층의 축하 메시지가 이어졌다.

 

특히, 윤석열 대통령은 “백경현 시장의 풍부한 행정 경험과 리더십이 주민의 행복과 지역의 경쟁력을 한층 더 높여주기를 기대하며, 국정의 동반자로서 살기 좋은 지방시대를 함께 만들어 가자”고 취임 축하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한편, 백경현 시장은 이날 오전 8시 30분 구리시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관하며 코로나19 상황과 호우 대비 근무 현황을 보고 받는 것으로 공식 일정을 시작했다.

 

취임식 이후, 백경현 구리시장은 구리시민 안전을 위해 침수대비 현장 점검에 나서는 등 시민 안전 최우선으로 민생현장을 살필 예정이다.

 

하인규 기자 pop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uri Mayor Baek Kyung-hyeon inaugurated as the 17th mayor of the 8th popular election

- The second leap for a happier copper, the city of blue chips

- The first schedule starts with the meeting of the Guri City Disaster and Safety Countermeasures Headquarters

 

- Reporter Ha In-gyu

(Guri = Break News Gyeonggi Northeast) = The 17th mayor of Guri Baek Gyeong-hyeon of the 8th popular election held his inauguration ceremony at 10:30 am on the 1st at the Guri City Gymnasium in the presence of citizens and public officials from all walks of life.

 

From June 30, the day before his official inauguration, Guri Mayor Baek Kyung-hyeon carefully inspected the areas at risk of flooding from the Han River to the Wangsukcheon Stream for about two hours to examine the damage from heavy rain in the metropolitan area and the response situation.

 

Like other cities and counties in the metropolitan area, the inauguration ceremony was considered to be canceled due to concerns about a disaster caused by heavy rain.

 

Guri Mayor Baek Kyung-hyeon, who started public office in 1978 and has been in administration for over 30 years, was a master of administration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through the 6th by-election. He has been actively communicating with the citizens while walking around the alleys.

 

In his inaugural address, Guri Mayor Baek Kyung-hyeon said, “I am grateful for the wise choice of the citizens of Guri, and I will repay the citizens’ demands for fairness and justice with a city of change and innovation in which citizens take the lead.”

 

“For the great transformation into a blue-chip city that the world is paying attention to, five policies, 10 fields, I will fulfill 100 promises.”

 

In addition, congratulatory messages from all walks of life including civil society congratulating the inauguration of Guri Mayor Baek Kyung-hyeon followed.

 

In particular, President Yoon Seok-yeol delivered a congratulatory message to his inauguration saying, “Let’s create a better local era as a partner of state affairs, hoping that Mayor Baek Kyung-hyun’s rich administrative experience and leadership will further enhance residents’ happiness and regional competitiveness.” also did

 

Meanwhile, Mayor Baek Kyung-hyun started the official schedule by hosting a meeting of the Guri City Disaster and Safety Countermeasures Headquarters at 8:30 am on the same day and receiving reports on the Corona 19 situation and working status in preparation for heavy rain.

 

After his inauguration ceremony, Guri Mayor Baek Kyung-hyeon is planning to inspect the livelihood site with the highest priority on public safety, such as conducting an on-site inspection in preparation for flooding for the safety of the citizens of Guri.

이 기사 좋아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김순현 시민사회소통관, 김경일 시장 민선8기 성공 초석 만들겠다.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