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시에 아름다운 선율을 더하는 국악콘서트‘시歌, 노래歌되어’개최

- 7월 5일 오후 7시 중랑구청 대강장에서 개최
- 중랑구청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 예약 가능, 전석 무료
- 월명사·효명세자·김용택·박인환·한용운 시인 등의 시를 소재로 한 국악 공연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6/30 [12:15]

중랑구, 시에 아름다운 선율을 더하는 국악콘서트‘시歌, 노래歌되어’개최

- 7월 5일 오후 7시 중랑구청 대강장에서 개최
- 중랑구청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 예약 가능, 전석 무료
- 월명사·효명세자·김용택·박인환·한용운 시인 등의 시를 소재로 한 국악 공연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6/30 [12:15]

 

▲ ‘시歌, 노래歌되어’ 홍보 포스터(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청 대강당에서 오는 7월 5일 오후 7시 국악콘서트 ‘시歌, 노래歌되어’가 열린다.

 

중랑구민들을 위해 펼쳐지는 본 공연은 월명사, 효명세자 등의 고전 시와 김용택, 유재영 시인 등의 현대 시까지 다양한 소재로 구성됐다. 특히 중랑구 망우역사문화공원에 영면한 시인 박인환의 시를 소재로 한 신곡도 선보일 예정으로 구민들의 기대가 커지고 있다.

 

중랑문화재단이 주최하고 중랑구가 후원하는 본 공연은 총 2부로 진행되며, 싱어송라이터 안정아와 음악그룹 오롯이 무대에 오른다.

 

1부 공연은 ‘그 계절, 노래하는 시’라는 소제목으로 싱어송라이터 안정아가 막을 올린다. 김용택 시인의 ‘달이 떴다고 전화를 주시다니요’와 한용운 시인의 ‘꽃이 먼저 알아’에 아름다운 노랫말을 더해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2부에는 ‘목이 긴 메아리’라는 소제목으로 무대를 이어간다. 피리, 생황 연주자인 김한길과 해금, 양금 연주자인 유선경으로 이루어진 음악그룹 ‘오롯’이 전통음악을 기반으로 공연을 펼친다. 박인환, 유재영, 기형도 시인 등의 작품을 주제로 시가 가지는 표현과 분위기를 오롯만의 감성으로 해석해 영상과 결합한 새로운 형식의 무대를 선보일 계획이다.

 

이번 공연에는 특별한 신곡 무대도 준비돼 있다. 망우역사문화공원에 영면한 박인환 시인의 ‘구름’을 소재로 중랑문화재단, 안정아, 오롯이 협력해 창작한 신곡을 2부 첫 곡으로 발표한다. 이는 중랑구민들에게 지역 문화에 대한 자부심을 갖게 하는 또 하나의 선물이 될 것으로 보인다.

 

시가 있는 국악콘서트 ‘시歌, 노래歌 되어’는 무료 공연으로, 전 좌석을 선착순 사전예약제로 운영한다. 공연 예매는 중랑구청 홈페이지 > 문화관광 > 공연안내 및 예약 페이지에서 가능하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아름다운 선율로 표현될 시의 새로운 변신과 특히 박인환 시인의 시가 어떻게 표현될지 기대된다”라며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ungnang-gu hosts a traditional music concert ‘Poetry, Become a Song’ that adds beautiful melodies to poetry

- Held at 7pm on July 5th at Jungnang-gu Office Auditorium

- Reservations can be made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through the Jungnang-gu Office website, all seats are free

- Korean traditional music performances based on poems by Wolmyeongsa Temple, Crown Prince Hyomyeong, Kim Yong-taek, Park In-hwan, Han Yong-un, etc.

 

-Reporter In-Gyu Ha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At 7 pm on July 5 at the Jungnang-gu Office Auditorium, the traditional music concert 'Poetry, Become a Song' will be held.

 

This performance, which is held for the residents of Jungnang-gu, is composed of various materials, from classic poems such as Wolmyeongsa and Crown Prince Hyomyeong to modern poems such as Kim Yong-taek and Yoo Jae-young. In particular, a new song based on the poem of the poet Park In-hwan, who passed away at Mangwoo History and Culture Park in Jungnang-gu, is also scheduled to be released, raising expectations from residents.

 

Hosted by the Jungnang Cultural Foundation and sponsored by Jungnang-gu, this performance will be held in two parts, with singer-songwriter Ahn Jung-ah and the music group alone on stage.

 

The first part of the performance will be opened by singer-songwriter Ahn Jung-ah with the sub-title ‘The Season, Singing Poem’. The stage will be decorated by adding beautiful lyrics to poet Kim Yong-taek's 'Are you calling to say the moon is up' and poet Han Yong-un's 'Flowers know first'.

 

The second part continues the stage under the sub-title ‘Echo with a Long Neck’. Orot, a music group consisting of flute and saenghwang player Kim Han-gil and haegeum and yanggeum player Yoo Seon-kyung, will perform based on traditional music. With the theme of works by Park In-hwan, Yoo Jae-young, and Ki Hyeong-do, the poet plans to present a new type of stage combined with video by interpreting the expression and atmosphere of poetry with his own sensibility.

 

A special new song stage is also prepared for this performance. The first song of the second part is a new song created in collaboration with Jungnang Cultural Foundation, Ahn Jung-ah, and solely on the subject of poet Park In-hwan's 'Cloud', who passed away at Mangwoo History and Culture Park. This is expected to be another gift that makes Jungnang-gu residents proud of the local culture.

 

‘Poetry, Become a Song’, a traditional music concert with poetry, is a free performance, and all seats are reserved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Reservations can be made on the Jungnang-gu Office website > Culture and Tourism > Performance Information and Reservation page.

 

Ryu Gyeong-gi, Mayor of Jungnang-gu, expressed his anticipation for the performance, saying, "I am looking forward to the new transformation of the poem, which will be expressed in a beautiful melody, and especially how the poem of Poet In-hwan Park will be expressed."

이 기사 좋아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김순현 시민사회소통관, 김경일 시장 민선8기 성공 초석 만들겠다.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