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도심공원의 새로운 이정표가 될 ‘화도근린공원’ 개장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6/28 [12:21]

남양주시, 도심공원의 새로운 이정표가 될 ‘화도근린공원’ 개장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6/28 [12:21]

 

▲ 조광한 남양주시장 경관조명 점등식 참석 모습(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27일 화도읍 녹촌리 산 9번지 일원 8만528㎡ 규모의 화도근린공원 개장식을 열고 시민들에게 무장애 데크, 숲속놀이마당 등 주요시설을 선보였다.

 

화도근린공원은 지난 2020년 7월에 공원 조성 1단계 사업 공사를 시작한 이후 1.5km의 순환 산책로와 데크 쉼터 조성, 교목·관목 식재 등이 이뤄졌으며, 2단계 사업을 통해 무장애 데크 산책로와 숲속 놀이 공간, 경관조명 등을 추가로 설치하며 시민들의 도심 속 휴식 공간이 될 준비를 마쳤다.

 

화도읍 사회단체 및 지역주민 100여 명이 개장식에 참석한 가운데 화도체육문화센터에서 사업 경과 보고를 실시하고 유모차와 휠체어를 동반한 주민을 포함한 참석자들은 체육문화센터 방향 입구에서부터 바닥분수 광장까지 연결된 무장애 데크를 산책했다.

 

조 시장을 비롯한 참석자들은노약자나 장애인, 휠체어나 유모차를 동반한 시민 누구나 전망대까지 편하게 오를 수 있도록 고안된 8.3%의 낮은 경사도와 무장애 데크를 직접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궂은 날씨를 환하게 밝히는 바닥분수 점등식을 끝으로 이날 행사를 마무리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그동안 화도읍에는 시민들이 일상의 여유를 즐길만한 시설이 없어 안타까움을 느껴왔으며, 이석영뉴미디어도서관과 마석우천 그린웨이를 조성했지만 여전히 시민들이 휴식을 즐길 수 있는 공간이 부족했다.”라며“이번에 선보인 화도근린공원은 화도 주민들의 자긍심을 높이면서 삶의 활력과 건강한 쉼에 큰 기여를 할 것이라고 확신하며, 근린공원은 휠체어나 유모차를 끌고도 이용할 수 있는 도심공원의 새로운 이정표이자 역사가 될 것이다. 화도지역에 앞으로 필요한 부분들을 파악해 시민의 행복공간이 더 많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화도근린공원에는 미끄럼틀·출렁다리·그네형 벤치 등이 있는 숲속 놀이공간을 비롯해 바닥분수와 화단 등이 갖춰진 공원광장 등 곳곳에 휴식 공간이 마련돼 있으며, 이외에도 LED 공원등 및 경관조명과 방문객들의 안전을 위한 CCTV도 설치된다. 현재 마무리 공사가 진행 중이며 준공 예정일인 오는 7월 11일 시민들에게 전면 개방할 예정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amyangju City Opens ‘Hwado Neighborhood Park’, a new milestone for urban parks

 

-Reporter Ha In-gyu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Namyangju City (Mayor Jo Gwang-han) held an opening ceremony for the 85,28-square-meter Hwado Neighborhood Park in San 9, Nokchon-ri, Hwado-eup, on the 27th and introduced major facilities such as barrier-free decks and forest playgrounds to citizens.

 

Since Hwado Neighborhood Park started the first phase of the park development project in July 2020, 1.5km of circular trails, deck shelters, and trees and shrubs were planted. , landscape lighting, etc. were additionally installed, and preparations were made to become a resting space in the city center for citizens.

 

Hwado-eup social groups and about 100 local residents attended the opening ceremony, and the Hwado Sports and Culture Center reported on the progress of the project. took a walk

 

The participants, including Mayor Cho, had a chance to experience the 8.3% low incline and barrier-free deck designed to make it easy for the elderly, disabled, and citizens with wheelchairs or strollers to climb to the observatory. Finally, the event ended.

 

Namyangju City Mayor Jo Gwang-han said, “In the meantime, Hwado-eup has felt sorry for the lack of facilities where citizens can enjoy their leisure time. “I am confident that the Hwado Neighborhood Park introduced this time will make a great contribution to the vitality and healthy rest of life while raising the pride of Hwado residents. . We will try to identify the necessary areas in the Hwado area in the future so that there will be more happy spaces for citizens.”

 

Meanwhile, in Hwado Neighborhood Park, there are rest areas in various places such as a forest play area with slides, suspension bridges, and swing-type benches, as well as a park plaza equipped with a floor fountain and flower beds. CCTV is also installed for safety. The finishing work is currently in progress and it is scheduled to be fully opened to the public on July 11, the scheduled completion date.

이 기사 좋아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김순현 시민사회소통관, 김경일 시장 민선8기 성공 초석 만들겠다.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