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모아타운 공모 최다 선정... 저층주거지 주택개발사업 가속화

- 서울시 모아타운 자치구 공모서 면목·중화·망우동 등 4곳 선정
- 묵동 소규모재건축 등 신규 사업 지역 추가로 지역 내 개발후보지 15곳으로 늘어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6/27 [15:25]

중랑구, 모아타운 공모 최다 선정... 저층주거지 주택개발사업 가속화

- 서울시 모아타운 자치구 공모서 면목·중화·망우동 등 4곳 선정
- 묵동 소규모재건축 등 신규 사업 지역 추가로 지역 내 개발후보지 15곳으로 늘어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6/27 [15:25]

 

▲ 중랑구 주택개발사업 15곳 위치도(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의 저층주거지 주택개발사업이 가속화되고 있다. 구는 기존 13곳이던 개발 후보지에 신규 사업 지역 2곳이 추가되면서 총 15곳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신속한 주택개발사업 추진으로 주거 환경 개선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는 입장이다.

 

기존 후보지로 선정됐던 13곳에서 새로 선정된 모아타운 1곳과 묵동 장미아파트 소규모재건축사업 1곳이 추가 돼 지역 내 개발 후보지는 총 15곳이 됐다.

 

이달 서울시가 발표한 모아타운 자치구 공모에서 구는 ▲면목본동 297-28 일대 ▲면목3·8동 44-6 일대 ▲중화1동 4-30 일대 ▲망우3동 427-5 일대 총 4곳이 대상지로 선정됐다. 망우동을 제외한 3곳은 기존 선도 사업을 진행하다 모아타운 사업으로 전환한 곳이다. 구에서는 지난 1월 시범 사업지로 선정된 면목본동 86-3 일대까지 5곳에서 모아타운 사업이 추진된다.

 

모아타운은 대규모 재개발이 어려운 10만㎡ 이내의 노후 저층 주거지를 하나로 묶어 대단지 아파트처럼 개발하는 서울시의 소규모 주택정비 관리 지역이다. 구는 하반기 내로 관리 계획 수립에 착수하고 서울시의 주민 공람 및 통합 심의 절차를 거쳐 내년 상반기에는 모아타운의 법적 효력을 갖는 소규모주택정비 관리 지역 지정이 마무리되도록 사업을 신속히 추진할 계획이다.

 

또 개발 후보지로 추가된 곳은 묵동 188-1번지 장미아파트다. 지난해 참여한 공공참여 소규모재건축사업 후보지 공모에 선정돼 구와 LH가 공동으로 정비사업을 추진한다. 현재 LH에서 사업성 분석을 진행 중이며, 이후 주민설명회를 개최해 구민들과 소통하며 사업 추진의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모아타운 선정 외에도 저층주거지 환경 개선을 위해 여러 가지 주택개발사업을 추진 중이며 추가 발굴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라며 “지역 여건에 맞는 질 좋은 주택 공급을 위해 구민들과도 꾸준히 소통하겠다”라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ungnang-gu, the most selected Moa Town public offering... Accelerating low-rise residential development projects

- Selected 4 places including Myeonmok, Junghwa, and Mangwoo-dong by the Seoul Moa Town Autonomous District

- New project areas such as small-scale reconstruction in Muk-dong have been added, increasing the number of development candidates in the area to 15.

 

-Reporter In-Gyu Ha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The low-rise residential development project in Jungnang-gu (Chairman Ryu Gyeonggi) is accelerating. The district announced that the number of new business areas has increased from 13 to 15 with the addition of two new business areas. It is the position that it will focus on improving the residential environment by promptly promoting housing development projects.

 

One newly selected Moa Town and one small-scale reconstruction project for the rose apartment in Muk-dong were added from the 13 previously selected candidate sites, bringing the total number of candidate sites for development in the region to 15.

 

In the Moa Town Autonomous District Competition announced by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this month, the district ▲ Myeonmokbon-dong 297-28 ▲ Myeonmok 3·8-dong 44-6 ▲ Junghwa 1-dong 4-30 ▲ Mangwoo 3-dong 427-5 area as the target area was selected Except for Mangwoo-dong, three locations were converted to the Moa Town project after carrying out the existing leading projects. In the district, the Moa Town project is being promoted in five locations, including the area around 86-3 Myeonmokbon-dong, which was selected as a pilot project site in January.

 

Moa Town is a small-scale housing maintenance management area in Seoul that combines old low-rise residential areas within 100,000 square meters that are difficult to redevelop on a large scale and develops them like large-scale apartments. The district plans to start establishing a management plan with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go through the public inspection of residents and the integrated deliberation process of the city of Seoul, and then expedite the project so that the designation of the small-scale housing maintenance management area with legal effect of Moa Town will be finalized in the first half of next year.

 

Also added as a candidate site for development is Jangmi Apartment, 188-1 Muk-dong. It was selected as a candidate site for a small-scale reconstruction project with public participation last year, and the district and LH jointly promote the maintenance project. Currently, LH is conducting a feasibility analysis, and after that, a resident briefing session will be held to communicate with the residents and provide active support to resolve difficulties in project implementation.

 

 

Ryu Gyeong-gi, Mayor of Jungnang-gu, said, “In addition to selecting Moa Town, various housing development projects are being carried out to improve the environment of low-rise residential areas, and efforts are being made to find additional housing. I will,” he said.

이 기사 좋아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김순현 시민사회소통관, 김경일 시장 민선8기 성공 초석 만들겠다.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