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지방선거] 주광덕 국민의힘 남양주시장 후보, '74만 시민과 동행' 정책선거로 승리 약속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5/31 [13:31]

[6.1지방선거] 주광덕 국민의힘 남양주시장 후보, '74만 시민과 동행' 정책선거로 승리 약속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5/31 [13:31]

▲ 주광덕 남양주시장 후보(사진제공=주광덕캠프)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국민의힘 주광덕 남양주시장 후보(이하 주 후보) 는 31일 상대 후보의 저열한 정치공세에 대해 “상대 후보가 악의적인 네거티브 전략으로 진흙탕 싸움을 걸고 있지만 저는 의연한 자세로 74만 시민만 바라보며 마지막 순간까지 정책선거로 일관 하겠다”고 강조했다.

 

주 후보는 “지난 27일 ‘온라인 정책발표회 및 기자회견’을 통해 상대 후보측의 네거티브에 대해 분명한 입장을 밝혔음에도 불구하고, 상대측은 ‘경찰 고발, 적반하장 정치공세 중단하고 후보 사퇴하라’는 등 지속적으로 저열한 네거티브를 펼치고 있다”며, “이는 사실관계 확인도 잘못됐을 뿐만 아니라 여론을 호도하는 전형적인 정치공세일 뿐”이라고 일축했다.

 

주 후보측 100만 상상캠프는 반박자료를 통해 상대 후보측 네거티브에 조목조목 반박하며 상대의 주장은 대부분 허위사실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첫째, ‘축구협회 1만명 지지 선언의 허위 사실’주장은 축구협회의 전·현직 회장 등 30여 명의 지지 선언이 있었지만, 회원 전체의 의사는 아니었기에 공식 사과와 각 언론사에 정정보도를 요청한 바 있음에도 불구하고 ‘경찰 고발’, ‘강제 수사 촉구’등 지속적인 공세를 이어가고 있어 안타깝다.

 

둘째, ‘남양주시 장애인체육회 지지’관련 주장은 캠프에서 보도자료를 작성, 배포한 적이 없어 상대 후보 측의 주장은 일고의 가치도 없는 명백한 허위사실이다.

 

셋째, ‘선거운동기간 이외에 확성장치를 이용한 선거운동’주장은, 지난 4월 4일 출마선언에서 마이크를 사용해 지지를 호소하는 선거운동을 한 사실이 전혀 없었다.(2022. 4. 8, 보도자료 참조)

 

넷째, ‘최민희 후보의 지역 시민단체 공개토론 거부’는 토론회를 주최한 시민단체의 공식 입장을 통해 분명한 사실관계를 확인할 수 있는 사안 이다.

 

‘진접·오남지역 인터넷커뮤니티 공동 주관의 시장 후보자 토론회(5. 15 예정)’는 주최측에서‘최민희 후보측에서 토론회 하루 전 갑자기 불참을 통보해 와 주광덕 후보만 참석하는 간담회 형태로 진행한다’고 공개적으로 밝힌 바 있다.

 

‘별내시민단체토론회(5. 21 예정)’는 주최측의 공식입장이 관련 카페에 게재되어 있어 누구나 확인 가능한 사안이다. 주최측인 ‘별내발전연합회’에 따르면‘최민희 후보측에서 상대후보와의 TV토론이 예정되어 있기 때문에 불참을 회신했다’고 밝힌바 있어 이는 상대 후보측의 토론회 거부가 명백한 사실이다.

 

한편, 주 후보는“74만 시민들의 기대와 희망을 저버리는 거짓과 비방, 흑색선전 등 3대 네거티브는 선거 마지막 순간까지 하지 않을 것”을 거듭 약속했다.

 

또한, “‘세계 굴지의 반도체 대기업 유치’, ‘AI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하는 클라우드밸리 유치’, ‘왕숙 신도시에 판교를 능가하는 첨단산업단지 조성’등 남양주시를 미래산업도시, 4차산업혁명을 주도하는 대한민국 중심도시, 부자도시로 만들어 남양주 슈퍼성장시대를 이끌어 갈 비전과 실행방안 등 공약 대결로 선의의 경쟁을 할 것이다.” 라고 밝혔다.

 

아울러, 주 후보는“유세차에서 조차 상대 후보 언급조차 하지 않고 남양주 발전 비전과 지역별 공약만을 시민들께 호소하는 선거운동으로 일관 하고 있으며, 선거 막판에 거짓과 비방, 흑색선전 등 네거티브 시도가 더욱 심해지는 상황에 안타까움을 나타내면서 남양주 슈퍼성장과 시민 행복을 위한 최고, 최상의 정책과 공약으로 74만 시민의 선택을 받겠다”며 거듭 정책선거를 다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andidate Gwang-deok Joo of the People’s Power, Namyangju Mayor, promises victory in the ‘accompanying 740,000 citizens’ policy election

 

- Reporter Ha In-gyu

(Namyangju=Break News Northeast Gyeonggi)=People’s Power Namyangju Mayor Candidate Joo Gwang-deok (hereafter Candidate Joo) on the 31st said about his opponent’s low political offensive on the 31st, “The opponent is fighting in the mud with a malicious negative strategy, but I am determined. We will be consistent with the policy election until the last minute, looking at only 740,000 citizens.”

 

Candidate Joo said, “Despite the fact that the other side expressed a clear position on the negative side of the other candidate through the 'online policy presentation and press conference' on the 27th, the other side continued to say, 'Stop accusing the police, stop the political offensive, and resign the candidate.' They are spreading low-key negatives,” and dismissed them as saying, “This is not only an incorrect fact check, but also a typical political offensive that misleads public opinion.”

 

The main candidate's 1 million Sangsang Camp refutes the opponent's negatives through rebuttal data, stating that most of the opponent's claims are false.

 

First, the 'false fact of the declaration of support for 10,000 people of the Football Association' was supported by about 30 people, including the former and current presidents of the Football Association, but since it was not the intention of all members, an official apology and requests for correction information from each media Despite this, it is regrettable that the offensive continues, such as 'police complaint' and 'compulsory investigation'.

 

Second, the claim related to 'Namyangju Sports Association for the Disabled' is an obvious false fact that has no value for consideration as the opposing party's claim has never been made and distributed at the camp.

 

Third, as for the claim of 'election campaign using loudspeakers outside of the campaign period', there was no fact that an election campaign was conducted using a microphone to appeal for support in the declaration of candidacy on April 4th. (April 8, 2022, press release) Reference)

 

Fourth, 'Candidate Min-hee Choi's refusal to open discussion with local civic groups' is an issue that can confirm the facts clearly through the official position of the civic group that hosted the debate.

 

The 'Mayor Candidates Debate (scheduled on May 15) jointly hosted by the Jinjeop and Onam region's internet community' is openly held by the organizers saying, 'Candidate Min-hee Choi suddenly announced his absence one day before the debate and only candidate Joo Gwang-deok attended.' it has been revealed

 

The ‘Byulnae Civic Group Discussion Meeting (scheduled on May 21)’ is an issue that anyone can check as the official position of the organizer is posted on the relevant cafe. According to the organizer, the Byeolnae Development Association, "Candidate Min-hee Choi replied that he did not attend because a TV discussion with the other candidate was scheduled."

 

Meanwhile, Candidate Joo repeatedly promised that “the three major negatives, such as lies, slander, and black propaganda that betray the expectations and hopes of 740,000 citizens, will not be carried out until the last minute of the election.”

 

In addition, “Namyangju City is a future industrial city and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such as ‘attracting world-leading semiconductor conglomerates’, ‘attracting Cloud Valley based on AI AI’, and ‘creating a high-tech industrial complex that surpasses Pangyo in Wangsuk New City’ We will compete in good faith by making promises such as visions and implementation plans that will lead the era of super-growth in Namyangju by making it a leading city in Korea and a wealthy city.” said.

 

In addition, Candidate Joo said, “Even at a car wash, the campaign is consistent with an election campaign that appeals to the citizens only for the development vision of Namyangju and regional promises without even mentioning the other candidates. Expressing regret for the loss, I will receive the choice of 740,000 citizens with the best and best policies and promises for super-growth of Namyangju and the happiness of citizens.”

이 기사 좋아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남양주시, 제17회 광릉숲축제 4년 만에 개최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