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학교 환경개선 등 교육경비보조금 33억 지원

- 지역 48개 학교에 환경개선 교육경비보조금 21.4억 지원
- 교직원과 학부모를 위한 지원사업과 학교 도서관 리모델링 사업에도 11.6억 투입
- 교육부 및 서울시 등 외부재원 확보위한 노력도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5/17 [16:37]

중랑구, 학교 환경개선 등 교육경비보조금 33억 지원

- 지역 48개 학교에 환경개선 교육경비보조금 21.4억 지원
- 교직원과 학부모를 위한 지원사업과 학교 도서관 리모델링 사업에도 11.6억 투입
- 교육부 및 서울시 등 외부재원 확보위한 노력도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5/17 [16:37]

 

▲ 중랑구청 전경(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는 지역 공교육 활성화와 경쟁력 강화를 위해 5월 중 지역 48개 학교에 환경개선을 위한 교육경비보조금 33억을 지원한다.

 

구는 지난 10일 구 교육경비보조금 심의위원회를 개최해 85개 사업, 사업비 등을 심의 및 의결한 상태다.

 

환경개선 교육경비보조금은 학교 환경 개선 사업, 교직원 역량강화, 학부모실 개선사업, 노후 도서관 리모델링 사업 등에 투입된다.

 

먼저 학교 환경 개선 사업에는 구 교육경비 21.4억을 지원한다. 교문, 학교펜스, 운동장, 수업실, 수업환경 기자재, 칠판 등 학교별로 노후화되거나 학습 환경 개선이 필요한 곳에 쓰인다. 구는 학교별 맞춤 지원을 위해 지난 4월 수요조사를 실시하기도 했다.

 

또한 학교 교직원들과 교육지원사업에 대한 학부모들의 관심과 참여를 높이기 위해 교직원 역량강화 사업, 학부모실 개선 등의 지원사업에도 4.8억을 투입한다.

 

마지막으로 노후된 학교 도서관을 리모델링하는 ‘꿈담도서관’ 리모델링 사업에는 6.8억을 지원한다. 교육청 협력사업인 ‘꿈담도서관’ 리모델링 사업은 학교 도서관을 개방적이고 창의적인 공간으로 재구성해 학생과 학부모, 지역 주민간 소통이 가능한 다목적 공간으로 활용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양원숲초와 동원중, 신현중, 혜원여중, 송곡고 총 5개 학교에 지원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구는 구 자체 교육경비 뿐만 아니라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외부 재원 유치에도 힘쓰고 있다. 지난해에는 교육부 및 서울시 경비 36억원을 확보해 11개 학교의 시설 개선을 지원한 바 있다.

 

구 관계자는 “공교육 활성화를 위한 여러 교육 지원 정책들을 적극적으로 추진해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학교 교육여건 개선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구는 올해 80억원의 교육경비를 편성해 학교 교육과정 지원 강화를 위한 학력 증진 사업비와 유치원 프로그램, 방정환교육지원센터 학교연계 프로그램으로 지원 중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ungnang-gu, subsidy for educational expenses such as school environment improvement of KRW 3.3 billion

- Support of KRW 2.14 billion in environmental improvement education expenses to 48 local schools

- 1.16 billion won invested in support projects for faculty and parents and school library remodeling projects

- Efforts to secure external sources such as the Ministry of Education and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Reporter In-Gyu Ha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Jungnang-gu provides 3.3 billion won in educational expenses subsidies for environmental improvement to 48 local schools in May to revitalize local public education and strengthen competitiveness.

 

The district held the district education expense subsidy review committee on the 10th to deliberate and decide on 85 projects and project costs.

 

Environmental improvement education expense subsidy is used for school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s, faculty capacity building, parent room improvement projects, and old library remodeling projects.

 

First of all, 2.14 billion won in education expenses will be provided for school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s. It is used at school gates, school fences, playgrounds, classrooms, classroom environment equipment, blackboards, etc., which are worn out or need improvement in the learning environment. The district also conducted a demand survey in April for customized support for each school.

 

In addition, in order to increase the interest and participation of school staff and parents in educational support projects, 480 million won will be invested in support projects such as faculty capacity building projects and parent room improvement.

 

Lastly, 680 million won will be provided for the remodeling project of the ‘Greumdam Library’, which remodels the old school library. The ‘Greumdam Library’ remodeling project, a cooperative project with the Office of Education, is a project that reconstructs the school library into an open and creative space and uses it as a multi-purpose space for communication between students, parents, and local residents. This year, we plan to apply to a total of 5 schools: Yangwon Forest Elementary School, Dongwon Middle School, Shinhyeon Middle School, Hyewon Girls' Middle School, and Songgok High School.

 

In addition to the district's own educational expenses, the district is also working hard to attract external sources to improve the educational environment. Last year, the Ministry of Education and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secured KRW 3.6 billion to support the improvement of facilities at 11 schools.

 

A district official said, “We will actively promote various educational support policies to revitalize public education.

 

Meanwhile, the district has organized an education expense of 8 billion won this year and is supporting it with academic achievement enhancement projects to strengthen support for school curriculum, kindergarten programs, and school-linked programs at the Bang Jeong-hwan Education Support Center.

이 기사 좋아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김순현 시민사회소통관, 김경일 시장 민선8기 성공 초석 만들겠다.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