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중랑창업플랫폼 본격 운영!

- 지난해 12월 입주기업 모집 결과 최종 26개 유망 입주기업 선정...첨단산업 창업의 새로운 메카
- 다음 달까지 입주 완료 예정
- 공간 지원과 창업 성장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 투자 지원 등 체계적 성장 지원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1/17 [08:23]

중랑구, 중랑창업플랫폼 본격 운영!

- 지난해 12월 입주기업 모집 결과 최종 26개 유망 입주기업 선정...첨단산업 창업의 새로운 메카
- 다음 달까지 입주 완료 예정
- 공간 지원과 창업 성장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 투자 지원 등 체계적 성장 지원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1/17 [08:23]

▲ 중랑창업플랫폼 내 네트워크 라운지 카페 모습(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중랑창업지원센터의 거점 역할을 할 중랑창업플랫폼 입주 기업 26곳을 최종 선발하고 유망 창업 기업을 본격적으로 육성한다.

 

신내3지구 지식산업2센터(중랑구 신내역로 111, 신내SK V1센터 6층)에 위치한 중랑창업플랫폼(별칭)은 맞은편 부지에 오는 25년 추가로 건립하게 될 본원인 중랑창업지원센터(신내동 195-1)의 마중물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지난달 입주기업을 모집한 결과 중랑구를 비롯해 서울 전역에서 90여 개의 창업 기업이 입주를 신청했고 구는 창업자의 역량과 성장 가능성 등을 다각도로 평가해 4차 산업 신기술 분야 26개 유망 입주기업을 선정했다. 입주는 다음 달까지 완료될 예정이다.

 

중랑창업플랫폼은 기존 공간 제공으로 국한됐던 창업지원에서 벗어나 창업 성장을 위한 각종 교육 프로그램 운영과 투자 지원 등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성장을 지원한다. 구는 이러한 전문 시스템 구축을 위해 지난 12월 말 성균관대학교 글로벌창업대학원과 ㈜킹고스프링과 함께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먼저 입주기업의 성장을 위해 창업 및 기업 성장 프로그램과 비학위과정을 운영하고 각 기업별로 맞춤형 일대일 멘토링, 컨설팅을 실시한다. 또한 초기 창업 기업의 자금 지원을 위해 구가 직접 중랑창업지원펀드를 조성해 유망 기업에 직접 투자하고 각종 창업 지원 프로그램 연계와 공모 선정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에 더해 성장 기업의 판로개척을 위한 투자설명회와 데모데이 등 기업 홍보와 투자유치를 위한 각종 정기행사를 개최하고 산학연관 협업 체계도 구축해 창업생태계 네트워크망 확충에 나선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중랑창업플랫폼은 향후 건립될 중랑창업지원센터와 함께 신내IC 첨단 산업 클러스터 조성 사업의 큰 축을 담당하게 될 것”이라며, “지속적으로 창업생태계를 활성화해 일자리 창출은 물론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ungnang-gu, full-scale operation of the Jungnang Startup Platform!

- As a result of the recruitment of resident companies in December of last year, 26 promising resident companies were selected... A new mecca for high-tech startups

- To be completed by next month

- Systematic growth support such as space support, educational programs for startup growth, and investment support

 

- Reporter Ha In-gyu

(Jungnang=Break News Northeast Gyeonggi)=Jungnang-gu (Gyeonggi Ryu, head of the district) will finally select 26 companies in the Jungnang Startup Platform, which will serve as the base of the Jungnang Startup Support Center, and nurture promising start-ups in earnest.

 

The Jungnang Startup Platform (alias) located in the Sinnae District 3 Knowledge Industry Center 2 (111, Sinnae-ro, Jungnang-gu, 6th floor, Sinnae SK V1 Center) is located on the opposite side of the Jungnang Startup Support Center (Sinnae-dong) 195-1) will serve as a priming agent.

 

As a result of recruiting resident companies last month, about 90 start-up companies from all over Seoul, including Jungnang-gu, applied for occupancy. The move-in is expected to be completed by next month.

 

The Jungnang Startup Platform supports systematic and comprehensive growth, such as operating various educational programs and investment support for start-up growth, moving away from start-up support, which was limited to providing space. In order to establish such a specialized system, the district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Sungkyunkwan University's Graduate School of Global Entrepreneurship and Kingo Spring Co., Ltd. at the end of December.

 

First, for the growth of resident companies, start-up and corporate growth programs and non-degree courses are operated, and customized one-on-one mentoring and consulting are provided for each company. In addition, the district plans to directly invest in promising companies by establishing the Jungnang Startup Support Fund to support early start-up companies, and to support connection with various start-up support programs and selection of public offerings.

 

In addition, various regular events for corporate promotion and investment attraction, such as investment briefing sessions and demo days for developing markets for growing companies, will be held, and an industry-university-related collaboration system will be established to expand the network of startup ecosystems.

 

Ryu Gyeonggi, Mayor of Jungnang-gu, said, “The Jungnang Startup Platform, along with the Jungnang Startup Support Center to be built in the future, will play a major role in the Shinnae IC high-tech industrial cluster creation project. We will do our best to contribute to development.”

이 기사 좋아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6.1지방선거] 백경현 구리시장 후보, 첫날 후보 등록 완료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