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내년 8948억원 규모 예산 편성...올해 대비 1555억원 증가

내년도 예산안 비롯한 제4회 추경안 1조 345억 원 제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12/03 [00:27]

양평군, 내년 8948억원 규모 예산 편성...올해 대비 1555억원 증가

내년도 예산안 비롯한 제4회 추경안 1조 345억 원 제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12/03 [00:27]

 

▲양평군청 전경 (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평군(군수 정동균)이 내년도 본예산 8948억 원과 2021년 제4회 추경안 1조 345억 원을 양평군의회에 제출했다.

 

내년도 예산 총규모는 올해보다 1555억 원이 증액된 8948억 원으로 금년 본예산 대비 21% 증액됐다.

 

양평군은 지역경제 활성화·지속적 일자리 창출에 더해 단계적 일상회복에 발 맞춘 민생안정사업과 군민안전 강화사업에 집중 투자, 안전하고 살기좋은 환경조성을 목표로 두고 다양한 분야에 예산을 반영했다고 밝혔다.

 

이번 예산안이 크게 늘 수 있던 요인을 살펴보면 지방세와 세외수입의 합은 295억 원에 그쳤지만 국도비보조사업과 일반조정교부금, 특별교부세가 무려 1023억 원이 늘어나며, 여타 다른 시·군에 비해 많은 예산을 확보할 수 있었다.

 

양평군의 자체재원이 부족하다보니 군수를 비롯한 많은 관계 공무원들이 중앙 부처와 경기도에서 추진하는 공모·평가 사업, 대규모 지원사업 등에 열정을 두고 예산확보의 노력을 기울인 결과다.

 

또한 예산집행에 있어서도 중앙정부가 지역경제의 조속한 활력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시·군 신속집행 평가에서 지난해에 이어 금년 상반기에도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아울러 금년도 마지막으로 제출된 제4회 추경안에 있어서도 1조 345억원의 예산안이 의회에 상정된 상태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에 지친 군민의 일상회복 지원과 지역 경제활성화 등 민생안정사업, 감염병 대응 및 군민 안전 강화 등에 중점을 두고 있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pyeong-gun, 894.8 billion won budget for next year... 155.5 billion won increase compared to this year

Submission of KRW 1.345 trillion in the 4th supplementary budget including the budget for next year

 

-Reporter Ha In-gyu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Yangpyeong-gun (Governor Jeong Dong-gyun) submitted 894.8 billion won of the main budget for next year and 1.34 trillion won of the 4th supplementary budget for 2021 to the Yangpyeong County Council.

 

The total budget for next year is 894.8 billion won, an increase of 155.5 billion won from this year, a 21% increase from this year's main budget.

 

Yangpyeong-gun said that in addition to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and creating sustainable jobs, the budget was reflected in various fields with the goal of creating a safe and livable environment by intensively investing in the people's livelihood stabilization project and military safety reinforcement project in line with the step-by-step recovery of daily life.

 

Looking at the factors that contributed to this budget increase, the sum of local tax and non-tax revenue was only 29.5 billion won, but the national government subsidy project, general adjustment grant, and special grant tax increased by a whopping 102.3 billion won. was able to obtain

 

As Yangpyeong-gun's own financial resources are insufficient, it is the result of efforts by the governor and other related public officials to secure a budget with enthusiasm for public competition and evaluation projects promoted by the central government and Gyeonggi-do, and large-scale support projects.

 

In terms of budget execution, it was also selected as the best institution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following last year's, in the evaluation of city and county expedited execution that the central government is promoting for the rapid 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In addition, in the 4th supplementary budget, which was last submitted this year, a budget of KRW 1.345 trillion has been submitted to the National Assembly.

 

A military official said, "We are focusing on projects for stabilizing people's livelihoods such as supporting the daily recovery of military people who are exhausted from COVID-19 and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responding to infectious diseases and strengthening the safety of the military."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양평군 양서면이장협의회, 사랑의 연탄모으기 성금 기탁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