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 도서문화센터 착공식 개최

양평 맞춤형 문화복지 기반 구축의 시작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12/01 [12:32]

양평 도서문화센터 착공식 개최

양평 맞춤형 문화복지 기반 구축의 시작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12/01 [12:32]

 

▲ 정동균(좌측 11번째) 양평군수 양평 도서문화센터 착공식 참석 모습(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평군은 지난 29일 양평 도서문화센터 건립사업 착공식을 개최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양평군수, 군의회의장 등 관련 기관·단체장을 비롯한 주민 99명이 참여한 가운데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해 안전하게 진행됐다.

 

식전행사로 진행된 이훈주의 가요공연과 YP전자현악팀의 공연으로 행사의 흥을 돋우었으며, 정동균 양평군수의 기념사, 전진선 양평군의회장, 신동인 한강유역환경청 유역관리국장의 대독 등 축사, 시삽 순으로 기념식이 진행됐다.

 

양평 도서문화센터는 기존의 군민회관 기능과 중앙도서관 기능을 대체할 맞춤형 문화복지시설로, 양평군만의 문화적, 지역적 특성을 반영한 복합 문화복지시설이다.

 

양평군민들의 높아져 가는 문화 욕구를 충족시킬 수 있는 어린이실부터 열람실, 강의실, 소극장 등 다양한 시설을 마련해 전 연령층이 이용할 수 있는 열린 문화쉼터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양평 도서문화센터는 2021년 9월 공사 착공을 시작으로 2023년 4월 완공을 목표로 두고 있다. 건축연면적 7,320.9㎡ 지하1층, 지상4층 규모로 1층엔 어린이자료실, 문화교실, 다함께 돌봄센터를 조성하고 2·3층엔 일반자료실과 동아리실, 북스튜디오 등으로 내부연결이 원활히 되도록 계획했으며, 4층엔 오픈 학습실로 구성해 복합 문화복지 공간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기념사에서 “아이들이 꿈을 꾸고, 그 꿈을 펼칠 수 있는 어느 도시 부럽지 않은 기반을 마련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문화복지 인프라를 확충시키고 서비스 개선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angpyeong Book Culture Center groundbreaking ceremony held

Beginning of Yangpyeong Customized Cultural Welfare Foundation

 

-Reporter Ha In-gyu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Yangpyeong-gun announced on the 1st that it held a groundbreaking ceremony for the Yangpyeong Book Culture Center construction project on the 29th.

 

The event was held safely by observing the Corona 19 quarantine rules with 99 residents, including heads of organizations and organizations related to Yangpyeong County and county council presidents.

 

The event was aroused by a song performance by Lee Hoon-ju, which was held as a pre-ceremonial event, and a performance by the YP electronic string music team. A commemorative ceremony was held.

 

Yangpyeong Book Culture Center is a customized cultural welfare facility that will replace the existing functions of the county community center and the central library, and is a complex cultural welfare facility that reflects the cultural and regional characteristics of Yangpyeong-gun.

 

It is expected to play the role of an open cultural shelter that can be used by all age groups by providing various facilities such as a children's room, a reading room, a lecture room, and a small theater that can satisfy the growing cultural needs of Yangpyeong-gun residents.

 

Yangpyeong Book Culture Center is scheduled to start construction in September 2021 and be completed in April 2023. With a total floor area of ​​7,320.9㎡, with one basement level and four above-ground floors, it was planned to create a children’s data room, a culture classroom, and a childcare center on the first floor, and a general data room, a club room, and a book studio on the second and third floors to facilitate internal connection. On the first floor, an open study room is planned to be created as a complex cultural welfare space.

 

Yangpyeong County Governor Jeong Dong-gyun said in his commemorative speech, “We will lay the foundation for a city where children can dream and realize their dream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양평군 양서면이장협의회, 사랑의 연탄모으기 성금 기탁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