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영교 행안위원장, "지방분권 대상" 수상

“최고 국가발전 전략인 지방분권실현과 지방의회 위상정립에 헌신”평가받아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11/21 [18:35]

서영교 행안위원장, "지방분권 대상" 수상

“최고 국가발전 전략인 지방분권실현과 지방의회 위상정립에 헌신”평가받아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11/21 [18:35]

▲ 서영교(가운데) 행안위원장 지방분권 대상 수상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서영교사무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32년 만에 <지방자치법> 전면개정을 통해 지역주민 중심으로 지방자치의 패러다임을 전환하는데 앞장섰던 서영교 위원장이 <지방분권 대상>을 수상했다.

 

<지방분권 대상>은 서울시의회가 주최한 ‘지방분권 정책평가 세미나’에서 이뤄졌다. 김순은 대통령직속 자치분권위원회 위원장·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서울시 의원, 행정안전부 관계자 등이 다수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서울시의회는 서영교 국회 행정안전위원장(더불어민주당, 서울 중랑구 갑)에게 <지방분권 대상>을 수상하면서 “최고 국가발전 전략인 지방분권 실현과 지방의회 위상정립에 헌신하신 공로를 기려 서울특별시의회 의원 110명의 이름으로 대상을 드린다”고 밝혔다.

 

서영교 위원장은 “행정안전위원회에서 제일 큰 과제 중 하나가 지방분권이었다. 통과가 어려울 것이라는 말도 있었지만, 작년 행안위에서 32년 만에 <지방자치법>전면개정을 통과시켰다. 행안위원님들이 노력을 많이 해주셨고, 서울시의회에서도 많은 분들과 함께했다”면서, “실제 지방의회도 역할을 많이 해오셨다. 지역이 좋아지면서, 세계로 발돋움하는 기반이 되었다”고 강조했다.

 

이어서 서 위원장은 “실질적인 지방재정분권을 국비 : 지방비 비율이 7.4 : 2.6으로 조정해가면서, 지방으로 더 내려보낼 수 있게 됐다. 앞으로도 지역주민들께서 직접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인 재정 분권을 이루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행사를 주최한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은 “지방자치법이 통과됐던 2020년 12월은 자치분권의 꿈이 한 발 나아가는 순간이었다”고 밝히며, “앞으로는지방의회의 독립성과 전문성이 보다 강화된다. 주도적으로 책임있게 지역사회의 문제를 해결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대통령 소속 자치분권위원회 김순은 위원장은 “주민이 주인이 되는 자치분권 2.0의 토대를 바탕하는 주민주권시대를 앞당기기 위해 주민들을 가장 가까이서 살피는 지방의회의 역할이 중요하다”면서, “궁극적인 목적이었던 주민 삶의 질 향상이 이뤄질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서영교 위원장이 의결한 <지방자치법> 전면개정안은 작년 12월 9일 국회를 통과했다.

 

지방의회 조직과 운영의 독립성·전문성이 한층 강화되는 한편, 지방의회 활동에 대한 법적 근거가 마련되어 지역주민 중심의 ‘자치분권 2.0’ 개막되었다고 평가받아 “지역사회의 실질적 발전 토대가 될 것”이라는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Chairman Seo Young-gyo, <Decentralization Grand Prize>

 Recognized for “dedicated to realizing decentralization, the best national development strategy, and establishing the status of local councils”

 

- Reporter Ha In-gyu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 Gyeonggi) = Chairman Seo Young-gyo, who took the lead in transforming the paradigm of local autonomy centered on local residents through the complete revision of the <Local Autonomy Act> after 32 years, won the <Decentralization Award>.

 

The <Decentralization Awards> was held at the ‘Decentralization Policy Evaluation Seminar’ hosted by the Seoul City Council. Kim Soon-eun, chairman of the Presidential Committee on Autonomy and Decentralization, Kim In-ho, chairman of the Seoul City Council, a member of the Seoul City Council, and officials from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ttended the event.

 

The Seoul City Council received the Grand Prize for Decentralization from the Administrative Safety Committee Chairman Seo Young-gyo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Gap in Jungnang-gu, Seoul) and said, “In recognition of his dedication to the realization of decentralization, which is the best national development strategy, and the establishment of the status of local councils, the Seoul Metropolitan Council member 110 We will give the grand prize in the name of the person.”

 

Chairman Seo Young-kyo said, “One of the biggest tasks in the Administrative Safety Committee was decentralization. It was said that it would be difficult to pass, but last year, the National Security Council passed a full revision of the <Local Autonomy Act> after 32 years. The public administration committee members put in a lot of effort, and the Seoul City Council also worked with many people,” he said. As the region improved, it became the basis for its growth into the world.”

 

Chairman Suh continued, “As the actual local fiscal decentralization has been adjusted to a ratio of 7.4:2.6, it is now possible to send more money down to the provinces. We will continue to do our best to achieve practical financial decentralization that local residents can directly experience.”

 

“December 2020, when the Local Autonomy Act was passed, was the moment when the dream of decentralization of autonomy was one step ahead,” said Kim In-ho, chairman of the Seoul City Council, who hosted the event. We will take the initiative and responsibly solve problems in the local community,” he said.

 

Kim Soon-eun, chairman of the Presidential Committee on Autonomy and Decentralization, said, “In order to advance the era of resident sovereignty based on the foundation of Autonomy and Decentralization 2.0 where residents are the masters, the role of local councils is important. We hope that the quality of life can be improved.”

 

Meanwhile, the overall amendment to the Local Autonomy Act passed by the National Assembly on December 9 last year, which was decided by Chairman Seo Young-kyo.

 

While the independence and professionalism of the organization and operation of local councils has been further strengthened, the legal basis for the activities of local councils has been prepared and it has been evaluated that 'Decentralization of Autonomy 2.0' centered on local residents has been opened, and it is expected that “it will become the basis for the practical development of the local community” are collecting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양평군 양서면이장협의회, 사랑의 연탄모으기 성금 기탁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