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촬영상’ 정수정 인기상, “첫 영화 ‘애비규환’으로 수상..열심히 연기하겠다”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11/21 [12:33]

‘황금촬영상’ 정수정 인기상, “첫 영화 ‘애비규환’으로 수상..열심히 연기하겠다”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1/11/21 [12:33]

▲ ‘황금촬영상’ 정수정 인기상 <사진출처=H&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정수정이 ‘황금촬영상’에서 촬영 감독이 뽑은 인기상을 받았다.

 

지난 20일 제41회 황금촬영상 시상식이 안산문화광장에서 열렸다. 시상식에는 한 해 동안 영화를 빛낸 배우, 스태프, 제작자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황금촬영상은 한국 영화의 지속적 기술 감각을 유지하고 새로운 얼굴을 찾는 데 목적을 둔 영화제로, (사)한국영화촬영감독협회가 주최한다. 

 

이번에 정수정과 차승원이 수상한 촬영 감독이 선정한 인기상 부문 역대 수상자로는 영화 ‘배심원들’ 김홍파, ‘엑시트’ 임윤아, ‘독전’ 류준열, ‘완벽한 타인’ 송하윤 등이 있다.

 

정수정은 지난해 11월 개봉한 영화 ‘애비규환’에서 연하 남친과 불꽃 사랑으로 임신을 하게 된 대학생 토일 역을 맡아 5개월차 임산부로 파격 변신을 선보였다. 극 중 재혼 가정, 혼전 임신 등 세상의 편견 아래 당차게 맞서며 자신의 친부를 찾는 토일의 여정을 흥미롭게 그려냈다. 

 

스크린 데뷔라고는 믿기 어려운 흔들림 없는 연기로 이야기를 이끌고, 극 중 등장하는 다양한 가족들과 연기적인 조화에서도 균형감을 잃지 않으며 토일 캐릭터의 매력을 극대화했다.

 

인기상의 주인공으로 호명된 정수정은 “저의 첫 영화 ‘애비규환’으로 수상하게 돼 영광이다. 촬영 감독님들이 뽑아줬다고 하니 더욱 뜻깊은 것 같다. 더 열심히 하라는 뜻으로 알고 열심히 연기하겠다”는 수상 소감을 전했다.

 

이번 수상의 배경이 된 영화 ‘애비규환’에 이어 정수정은 올해 넷플릭스 영화 ‘새콤달콤’에서도 빛나는 활약을 펼쳤다. 

 

극 중 대기업 계약직 사원 보영 역에 완전히 녹아들어 관객에게 또 한 번 신선한 충격을 선사한 것. 도도하고 시크한 이미지와는 달리 망가짐을 불사하는 연기는 물론 야근에 찌들어 꼬질꼬질한 모습까지도 이질감 없이 소화하는 반전 매력으로 관객을 사로잡았다.

 

이처럼 매 작품 새로운 캐릭터에 도전하며 자신의 연기 색채를 풍성하게 만들고 있는 정수정이 앞으로 어떤 연기 행보를 이어갈지 기대가 모인다.

 

한편, 정수정은 내년 상반기 방송 예정인 KBS2 ‘크레이지 러브’에서 존재감 제로 비서 이신아 역으로 노고진 역의 김재욱과 호흡을 맞춰 촬영에 한창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Actress Jung Soo-jung received the Popularity Award selected by the cinematographer at the 'Golden Cinematography Award'.

 

The 41st Golden Cinematography Awards ceremony was held at Ansan Culture Plaza on the 20th. The awards ceremony was attended by actors, staff, and producers who made the movie shine throughout the year. The Golden Cinematography Award is a film festival that aims to maintain the technological sense of Korean cinema and find new faces, and is hosted by the Korean Cinematographers Association.

 

Past winners in the Popularity Award category selected by cinematographer Jung Soo-jung and Cha Seung-won this time include Kim Hong-pa for 'Jurors', Im Yoon-a for 'Exit', Ryu Jun-yeol for 'Self-defeat', and Song Ha-yoon for 'Perfect Stranger'.

 

In the movie 'Abby Gyu-hwan', which was released in November of last year, Jung Soo-jung took on the role of Toil, a college student who became pregnant with her younger boyfriend and sparked love, and showed a shocking transformation into a pregnant woman in her 5th month. In the play, the story of a Saturday-Sunday journey to find her biological father while bravely confronting the prejudices of the world, such as a remarried family and premarital pregnancy, was drawn in an interesting way.

 

He leads the story with unshakable acting, which is hard to believe for a screen debut, and maximizes the charm of the Saturday-Sunday character without losing a sense of balance even in the harmony of acting with various families in the play.

 

Sujeong Jeong, who was called the main character of the Popularity Award, said, “It is an honor to win this award for my first movie ‘Abby Gyu-hwan’. It is even more meaningful to say that the cinematographers chose it. I know it means to work harder, and I will act hard.”

 

Following the movie 'Abby Gyu-hwan', which was the background for this award, Jung Soo-jung also performed brilliantly in the Netflix movie 'Sweet and Sweet' this year.

 

In the play, he completely melted into the role of Bo-yeong, a contract employee at a large corporation, and gave the audience another fresh shock. Contrary to his arrogant and chic image, he captivated the audience with his reversal charm, not only in the acting that is immortal, but also in the appearance of being stuck in overtime work without any sense of heterogeneity.

 

As such, there is a lot of anticipation as to what kind of acting career Jung Soo-jung, who is making her acting color rich by challenging a new character in each of her works, will continue in the future.

 

Meanwhile, Jung Soo-jung is in the midst of filming with Kim Jae-wook, who plays No Go-jin, as Lee Shin-ah, a secretary with zero presence in KBS2's 'Crazy Love', which is scheduled to be broadcast in the first half of next year.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양평군 양서면이장협의회, 사랑의 연탄모으기 성금 기탁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