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도 남양주시농생명산업대학 졸업증서 수여식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11/12 [13:48]

2021년도 남양주시농생명산업대학 졸업증서 수여식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11/12 [13:48]

 

▲ 조광한 남양주시장 2021년도 남양주시농생명산업대학 졸업증서 수여식 참석 축사 모습(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11일 시청 여유당에서‘2021년 남양주시 농생명산업대학 졸업증서 수여식'을 개최했다.

 

이날 수여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간소한 졸업증서 전달행사로 진행됐다. 졸업생과 농생명산업대학장인 조광한 남양주시장과 남양주시의회 이철영 의장, 구형서 농업기술센터소장 등 40여 명이 참석했다.

 

조 시장은 졸업생 격려사에서 “어려운 시기에도 짧지 않은 기간 동안 열정을 갖고 모든 과정에 성실히 임한 졸업생들에게 찬사를 보낸다”라고 하며, “앞으로 남양주시 농업이 지향해야 할 방향은 경쟁력을 갖춘 융복합 산업으로의 발전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농산업융복합과를 졸업한 학생으로서 선진적 시스템을 벤치마킹하고 접목해서 선도적인 농업리더가 되길 응원한다. 여러분이 가는 그 길에 농업기술센터가 길잡이가 될 것이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졸업생을 대표해 답사를 전한 손석윤 대표는 “평소 접하기 어려운 수준 높은 교육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어서 좋았고, 이번 기회를 통해 농업기술센터에서 농업인들을 위해 얼마나 관심을 갖고 노력하는지를 알게 됐다.”라면서 직원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2006년 남양주시 농업인대학으로 시작한 농생명산업대학은 올해 22명이 졸업을 하면서 16년간 1980명의 졸업생을 배출한 명실상부한 남양주시의 대표 교육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내년에는 기존의 2개 학과 외에 도시농업문화과를 신설해 도시농업을 남양주에 적합한 문화 형태로 확대하는 운영체계를 수립․추진할 계획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2021 Namyangju Agricultural Life Industry College Graduation Ceremony

 

-Reporter Ha In-gyu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Namyangju City (Mayor Jo Kwang-han) held the '2021 Namyangju University of Agriculture and Life Sciences College Graduation Certificate Awarding Ceremony' on the 11th.

 

The award ceremony was held with a simple graduation certificate delivery event in consideration of the COVID-19 situation. About 40 people attended, including graduates, Namyangju Mayor Jo Gwang-han, the dean of the College of Agriculture and Life Industry, Lee Cheol-young, chairman of the Namyangju City Council, and Guo Gu-seo, director of the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In his encouraging speech for graduates, Mayor Cho said, “I commend the graduates who worked diligently in all processes with passion for a short period of time even in difficult times. It is development,” he said.

 

He continued, “As a student who graduated from the Department of Agricultural Convergence, I encourage you to become a leading agricultural leader by benchmarking and grafting advanced systems. The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will guide you along the way, and we will spare no effort to support you.”

 

In response, CEO Sohn Seok-yoon, who conducted a field trip on behalf of the graduates, said, “It was great to be able to participate in a high-quality educational program that is difficult to access normally, and through this opportunity, I learned how much interest and effort the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is working for farmers.” thanked them

 

Meanwhile, the College of Agriculture and Life Sciences, which started as Namyangju Agricultural College in 2006, has since graduated from 22 students this year and has been establishing itself as a representative educational institution in Namyangju City, producing 1980 graduates for 16 years. Next year, in addition to the existing two departments, the Urban Agricultural Culture Department will be newly established to establish and promote an operating system that expands urban agriculture into a form of culture suitable for Namyangju.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양평군 양서면이장협의회, 사랑의 연탄모으기 성금 기탁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