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다산1동, 생활 쓰레기 수거 업체와 간담회 실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10/20 [16:26]

남양주시 다산1동, 생활 쓰레기 수거 업체와 간담회 실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10/20 [16:26]

 

▲ 남양주시 다산1동, 생활 쓰레기 수거 업체와 간담회 실시(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 다산행정복지센터는 20일 관내 생활 쓰레기 수거 업체인 금곡산업과 쓰레기 배출 문제 개선을 위한 간담회를 실시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다산1동에 설치될 예정인 삼색-존의 설치 장소를 공유하고, 향후 쾌적한 도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개선 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삼색-존은 폐기물 성상에 따라 3가지로 분류되는 음식물, 종량제 봉투, 재활용품을 각각의 색상으로 표시해 분리배출을 유도하는 시스템으로, 무단 투기가 극심하고 오염도가 높은 배출 장소에 도입돼 쓰레기 배출 문제를 크게 개선하고 있다.

 

다산1동의 삼색-존은 구도심인 중촌마을과 보아주택 인근에 중점적으로 설치될 예정이며, 지역 특성상 배출 장소가 협소해 수거 차량 진입이 곤란한 곳에 설치돼 주민들의 쓰레기 분리배출을 돕고 수거 업체가 쓰레기를 적기에 수거할 수 있도록 만들 전망이다.

 

다산행정복지센터장은 “쓰레기 분리배출에 대한 시각적 홍보 효과와 함께 분리배출의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수거 업체 및 사회단체와 협력해 삼색-존을 지속 가능한 시스템으로 정착시켜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다산행정복지센터는 10월 말까지 쓰레기 배출 문제의 개선이 필요한 관내 20여 개소에 삼색-존을 설치할 예정이며, 도심형과 구도심에 맞는 삼색-존 설치를 통해 쾌적한 도시 환경을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Dasan 1-dong, Namyangju City, held a meeting with a household waste collection company

 

-Reporter Ha In-gyu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On the 20th, Namyangju Dasa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held a meeting with Geumgok Industry, a municipal waste collection company, to improve the problem of waste discharge.

 

At the meeting, they shared the installation location of the three-color zone, which will be installed in Dasan 1-dong, and had time to discuss improvement measures to create a pleasant urban environment in the future.

 

The three-color zone is a system that induces separate discharge by displaying food, volume-based bags, and recyclables, which are classified into three categories according to the characteristics of waste, in each color. is greatly improved.

 

The three-color zone of Dasan 1-dong will be mainly installed near the old downtown Jungchon Village and Boa House. It is expected to make it possible to collect them in a timely manner.

 

The head of the Dasa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said, "We will work with collection companies and social groups to establish the three-color zone as a sustainable system so that we can maximize the effect of separate waste as well as a visual publicity effect."

 

Meanwhile, the Dasa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plans to install three-color zones in about 20 places in the district that need to improve the waste discharge problem by the end of October.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중랑구, 크리스마스트리 점등식 개최
1/5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