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갈매동 복합커뮤니티센터’ 공모사업 선정 쾌거

2022년 생활SOC 복합화 공모 결과, 국비 16억여 원 확보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10/14 [16:01]

구리시, ‘갈매동 복합커뮤니티센터’ 공모사업 선정 쾌거

2022년 생활SOC 복합화 공모 결과, 국비 16억여 원 확보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10/14 [16:01]

 

▲ 구리시청 전경(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가 건립 추진 중인 ‘갈매동 복합커뮤니티 센터’가 국무조정실 주관 ‘2022년도 생활SOC 복합화 사업’에 선정되어 국비 16억2백만 원을 확보했다.

 

생활SOC 복합화 사업은 2019년 4월 정부가 수립한 「생활SOC 3개년 계획(20~22)」을 바탕으로, 2개 이상의 생활SOC 시설을 하나의 부지에 단일 혹은 연계 시설물로 건립하는 경우 추가 인센티브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다양한 목적의 생활밀착형 사회 기반 시설들을 한 공간에 복합화함으로써 부지 확보 부담이 줄어들고 건설비와 관리·운영비용이 절감되는 장점이 있다.

 

갈매동 복합커뮤니티 센터는 연면적 7,800㎡에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로 국민체육센터(실내배드민턴장), 국공립어린이집, 구리문화원, 육아종합지원센터, 다함께돌봄센터, 일자리센터, 공원관리시설, 갈매사회복지관 등이 들어설 예정으로, 2024년 4월 완공 목표로 사업 추진 중이다.

 

이 중 국민체육센터와 국공립어린이집은 서비스 수요인구와 시설 접근성을 고려한 입지분석을 통해 선정된 시설로서, 문화·체육·공공 보육 인프라 확충으로 그동안 문화·체육시설이 상대적으로 부족했던 갈매동 지역 주민들의 보육·복지·문화·체육 서비스 수요를 충족시켜 갈매동 지역 정주 여건 개선에 크게 도움이 될 전망이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생활SOC 복합화 사업 선정을 통해 재정부담을 완화하면서 지역 주민들의 생활체육 활성화와 믿고 맡길 수 있는 보육 환경 조성에 기여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구리시민의 건강과 행복을 증진시킬 수 있는 각종 공모사업에 적극 도전하여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전했다.

 

한편, 구리시는 ‘2020년 검배문화체육센터’, ‘2021년 갈매동 복합청사’사업으로 각각 국비 49억 원, 14억9천만 원을 확보한 데 이어 이번 ‘갈매동 복합커뮤니티 센터’까지 3년 연속 생활SOC 복합화 사업에 선정됐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uri-si, ‘Galmae-dong Complex Community Center’ selected as a public contest project

As a result of the 2022 Living SOC Complex Competition, the government secured KRW 1.6 billion

 

-Reporter Ha In-gyu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The 'Galmae-dong Complex Community Center', which is being built by Guri City (Mayor Seungnam Ahn), was selected for the '2022 Living SOC Complexity Project' hosted by the Office of Government Policy Coordination and secured a national budget of 1.62 billion won.

 

Based on the 「Living SOC 3-Year Plan (20~22)」 established by the government in April 2019, the living SOC complex project provides additional incentives when two or more living SOC facilities are built as a single or linked facility on one site. business to support Combining social infrastructure for various purposes in one space has the advantage of reducing the burden of securing a site and reducing construction and management and operating costs.

 

Galmae-dong Community Center has a total floor area of ​​7,800 m2 and has 1 basement level and 4 above-ground floors. A social welfare center is scheduled to be built, and the project is being pursued with a goal of completion in April 2024.

 

Among them, the National Sports Center and the national and public daycare centers were selected through location analysis in consideration of the population demanding services and facility accessibility. · It is expected to greatly help improve the settlement conditions in Galmae-dong by satisfying the demand for welfare, cultural and sports services.

 

Guri Mayor Ahn Seung-nam said, “I am delighted to be contributing to the vitalization of daily life and physical education for local residents and the creation of a trustworthy childcare environment while alleviating the financial burden by selecting the living SOC complex project. We will energize citizens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by actively challenging various public competition projects that can be implemented.”

 

On the other hand, Guri City has secured 4.9 billion won and 1.49 billion won in government funds for the '2020 Geombae Culture and Sports Center' and '2021 Galmae-dong Complex Complex' projects, respectively, followed by the 'Galmae-dong Complex Community Center' for three years in a row. It was selected for the SOC complex projec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중랑구, 크리스마스트리 점등식 개최
1/5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