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 ‘시민 소통왕’으로 불리는 이유는?

남양주시, 마을공동체와 함께하는 ‘그린 Talk! Talk!’ 개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9/27 [22:54]

조광한 남양주시장, ‘시민 소통왕’으로 불리는 이유는?

남양주시, 마을공동체와 함께하는 ‘그린 Talk! Talk!’ 개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9/27 [22:54]

 

▲ 조광한 남양주시장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환경 공동체를 대상으로 진행한 1차 ‘그린 Talk! Talk!’에 이어 27일 마을공동체와 함께하는 ‘그린 Talk! TalK’을 개최하고, 마을공동체 일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주민들과 남양주시 3대 혁신 비전을 공유하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남양주시 마을공동체 사업은 각 지역 공동의 관심사를 중심으로 주민 간 교류와 소통을 바탕으로 한 주민 주도 공동체 활성화 사업으로, 현재 27개 단체 371명이 ‘2021년 남양주시 마을공동체 공모 사업’을 진행하며 공간, 교육, 환경, 예술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지역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토크 콘서트 형식으로 진행된 이번 ‘그린 Talk! TalK!’에는 24개 단체의 대표자가 참여해 ▲키워드로 만나는 NYJ(남양주) ▲공동체와의 질문·대화 등을 주제로 우리 지역 마을공동체와 함께 ‘2030년 경제 중심 자족 도시’, ‘2050년 대한민국 넘버원 도시’로 도약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마을공동체 간 상호 학습과 네트워킹으로 관내 마을공동체의 건강한 연대 협력이 기대된다.”라며 “우리 시 3대 혁신을 이끄는 데 가장 중요한 마을공동체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앞으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행사에 참여한 한 마을공동체 대표는 “남양주시의 변화와 혁신을 공유할 수 있는 자리에 함께해 매우 뜻깊었다.”라며 “더불어 함께 잘 살기 위한 마을공동체로서의 자부심을 갖고 남양주시의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시는 오는 11월 마을공동체 성과 공유회를 개최해 공동체 간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주민 주도의 공동체 활동 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Why is Namyangju Mayor Jo Gwang-han called the ‘Citizen Communication King’?

Namyangju City, ‘Green Talk! Talk!’ held

 

-Reporter Ha In-gyu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Namyangju City (Mayor Gwanghan Jo) hosted the first ‘Green Talk! Talk!’ followed by ‘Green Talk!’ with the village community on the 27th. TalK’ and had a time to communicate and share the three innovation visions of Namyangju with residents who are active as members of the village community.

 

The Namyangju Village Community Project is a resident-led community revitalization project based on exchange and communication between residents centered on the common interests of each region. It is actively working to solve local problems in various fields such as , environment, and art.

 

This ‘Green Talk! Representatives of 24 organizations participated in the 'TalK!' with the theme of ▲ NYJ (Namyangju) met with keywords ▲ Questions and conversations with the community, together with our local village community, 'Economically self-sufficient city in 2030' and 'Korea's number one in 2050' We looked for ways to leap into a 'city'.

 

Namyangju City Mayor Jo Gwang-han said, “We look forward to healthy solidarity and cooperation of local village communities through mutual learning and networking among village communities. .” he said.

 

A village community representative who participated in the event said, “It was very meaningful to be able to share the changes and innovations of Namyangju. ” he said.

 

Meanwhile, the city plans to hold a village community performance sharing meeting in November to strengthen the network between communities and spur to build a foundation for resident-led community activitie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중랑구, 크리스마스트리 점등식 개최
1/5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