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자원봉사센터, 취약계층 가구 환경정비 자원봉사 전개

대한적십자사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와 취약계층 집 환경정비 봉사활동 실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7/26 [09:02]

구리시자원봉사센터, 취약계층 가구 환경정비 자원봉사 전개

대한적십자사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와 취약계층 집 환경정비 봉사활동 실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7/26 [09:02]

▲ 구리시자원봉사센터 취약계층 가구 환경정비 자원봉사 (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자원봉사센터(이사장 안승남)는 지난 22일(목) 대한적십자사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회장 권임순)와 함께 취약계층 가구 환경정비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하이상담복지센터(센터장 민은희)의 의뢰로 추진되었으며, 지난 21일봉사활동에 앞서 관계자들이 대상 가구를 방문하여 취약한 위생과 주변 환경에 대한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

 

봉사에 참여한 대한적십자사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 회원 10여 명은 36℃를 웃도는 무더운 날씨 속에서도 마스크와 장갑을 착용하는 등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대상 가구의 음식물 및 생활 쓰레기를 치우고 오물이 묻은 이불을 세탁했다.

 

권임순 회장은 “현장 답사를 거쳐 대상 가구의 안전과 위생을 위해 회원 10명과 봉사활동을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대한적십자사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는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위해 힘들고 어려운 일을 가리지 않고 솔선수범하겠다.”고 밝혔다.

 

안승남 시장은 “코로나19라는 재난 상황과 무더운 날씨 속에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노고를 아끼지 않은 자원봉사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구리시와 자원봉사센터는 어떠한 상황에서도 시민의 안전과 행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구리시자원봉사센터는 올해 자원봉사자 7만 명을 목표로 변화하는 사회환경에부합하는 ▲온라인 비대면 자원봉사 프로그램 ▲은퇴자 자원봉사 프로그램 ▲어르신안부전화 ‘행복콜센터’ ▲자원 재활용 캠페인 및 환경정화 프로젝트등 시민 행복과 ‘그린뉴딜, 구리’를 위한 사업에 나서고 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uri City Volunteer Center, Volunteer for Environmental Maintenance

Korean Red Cross Volunteer Association and Guri District Council conducted environmental maintenance activities for the underprivileged

 

- Reporter Ha In-gyu

(Guri=Break News Northeast Gyeonggi)=Guri City Volunteer Center (Chairman Seungnam Ahn) conducted environmental maintenance volunteer activities for vulnerable households with the Guri District Council (Chairman Imsoon Kwon) of the Korean Red Cross Volunteer Association on the 22nd (Thursday).

 

This volunteer activity was carried out at the request of the High Counseling Welfare Center (Centre Director Min Eun-hee), and prior to the volunteer activity on the 21st, officials visited the target households and conducted on-site inspections for poor hygiene and the surrounding environment.

 

About 10 members of the Guri District Council of the Korean Red Cross Volunteer Society who participated in the volunteer work thoroughly followed the quarantine rules, such as wearing masks and gloves, even in the hot weather exceeding 36℃, and cleaned up food and household waste from the target households and washed the bedding with dirt. .

 

Chairman Kwon Im-soon said, “After a field visit, we conducted volunteer activities with 10 members to ensure the safety and hygiene of the target households.” “The Korean Red Cross Volunteer Society Guri District Council will continue to take initiatives regardless of difficulties and difficulties for neighbors in need. I will do my best,” he said.

 

Mayor Ahn Seung-nam said, “I would like to thank the volunteers who have spared no effort for their neighbors in need despite the disaster situation of Corona 19 and the hot weather.” “Guri City and the Volunteer Center will work hard for the safety and happiness of citizens under any circumstances.” said.

 

Meanwhile, the Guri City Volunteer Center aims to reach 70,000 volunteers this year to meet the changing social environment; We are working on projects for citizen happiness and 'Green New Deal, Guri'.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