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이제 다 쓴 LED 조명은 폐형광등 수거함에 버려주세요!

협약업체에서 수거 후 유가금속 추출하고 장난감 조명 등으로 재활용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7/20 [10:01]

중랑구, 이제 다 쓴 LED 조명은 폐형광등 수거함에 버려주세요!

협약업체에서 수거 후 유가금속 추출하고 장난감 조명 등으로 재활용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7/20 [10:01]

▲ 폐LED조명 배출안내 홍보 포스터 (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이달부터 폐 LED(발광다이오드)조명 재활용 사업을 본격 시작한다. 앞으로 주민들이 버린 LED조명은 땅에 묻히지 않고 다시 활용될 전망이다.

 

재활용 품목으로 지정돼 분리배출이 잘 이뤄지고 있는 폐형광등과 달리 LED조명은 그동안 재활용 관련 규정이 없어 대부분 단순 폐기되어 왔다. 형광등은 전용수거함에 배출돼 재활용이 이뤄졌지만 LED조명은 특수 종량제봉투에 배출돼 매립돼왔던 것이다.

 

이에 구는 환경오염을 막고 버려지는 유가 부품들의 낭비를 최소화하기 위해 지난 16일 폐 LED조명 재활용 전문 업체와 협약을 맺고 본격적인 운영에 나섰다.

 

지역 주민들은 동주민센터나 공동주택에 설치된 기존 폐형광등 수거함 172개소에 폐 LED조명을 함께 배출하면 된다. 수거품목은 일자등, 십자등, 전구형 등 가정에서 쓰고 버리는 LED조명 등이다. 배출된 조명은 집하장에서 분리 보관돼 재활용 업체로 회수되고 업체는 LED조명을 해체해 칩에서 유가금속을 추출, 해외로 수출하거나 장난감 조명 등으로 재활용한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이번 달부터 시작하는 LED조명 분리배출을 통해 자원절약과 환경보호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친환경 도시 중랑구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자원순환 정책을 마련하는 등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Jungnang-gu, please dispose of used LED lights in the waste fluorescent lamp collection box!

After collection at the contracting company, valuable metals are extracted and recycled as toy lighting, etc.

 

- Reporter Ha In-gyu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 Gyeonggi) = Jungnang-gu (Chairman Ryu Gyeonggi) will start the waste LED (light emitting diode) lighting recycling business in earnest from this month. LED lights thrown away by residents are expected to be reused without being buried in the ground.

 

Unlike waste fluorescent lamps, which have been designated as recycling items and separated and discharged, LED lighting has been mostly simply discarded because there are no recycling-related regulations. Fluorescent lamps were discharged into a dedicated collection box for recycling, but LED lights were discharged into special volume-rate bags and landfilled.

 

In order to prevent environmental pollution and minimize wastage of discarded oil-price parts, the district signed an agreement with a company specializing in recycling waste LED lighting on the 16th and started full-scale operation.

 

Local residents can discharge waste LED lights together in 172 existing waste fluorescent lamp collection boxes installed in dong community centers or apartment houses. Items to be collected include LED lights that are used and thrown away at home, such as daylights, cross lights, and light bulbs. The emitted lights are stored separately at the collection point and returned to a recycling company. The company dismantles the LED lights, extracts valuable metals from chips, exports them overseas, or recycles them as toy lights.

 

Ryu Gyeong-gi, Mayor of Jungnang-gu, said, “We will be able to catch two rabbits of resource conservation and environmental protection through the separate emission of LED lighting starting this month. I will spare no effort,” he sai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