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환상의 문화관광 도시로의 도약!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맞춤형 문화관광 사업 추진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6/17 [09:13]

양평군, 환상의 문화관광 도시로의 도약!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맞춤형 문화관광 사업 추진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6/17 [09:13]

▲ 정동균 양평군수 (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양평문화재단 현판 제막식 (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문화재단 출범...군민 모두가 만족하는 문화플랫폼 구축

 

양평군이 문화재단 설립을 통한 종합적·전문적 문화예술 정책을 수립, 본격적 ‘문화도시 양평’으로의 도약에 나선다. 다양한 사업발굴로 군민들의 문화갈증을 해소해 군민 만족도를 높인다는 야심찬 계획이다.

 

문화 다양성 한계 극복을 위해 설립된 양평문화재단은 지난해 그 기반을 다졌으며, 올해 문화역량 축적에 힘쓸 문화예술 기획·실행 전문인력을 채용 완료했다.

 

양평군은 지난해 경기도 균형발전사업의 일환인 ‘양강 문화 플랫폼’조성 사업을 마무리, 양평군 생활문화센터를 건립해 주민들의 커뮤니티 공간과 자율적인 문화 활동의 거점을 마련하기도 했다. 민간 이사장 중심, 실무와 전문성을 두루 갖춘 인재들로 구성된 양평문화재단은 축적된 역량과 경험을 유감없이 발휘해 ‘문화도시 양평’조성에 앞장설 계획이다.

 

문화재단 전문인력이 관리·운영하는 생활문화센터는 양평군의 문화자원을재구성해 지역사회로 연결해 나갈 방침이다. 주민들의 일상적 문화예술 활동이 자연스레 양평군 자체의 문화자원이 되도록 선순환의 토대를 다진다는 것.

 

양평군은 성공적으로 정착한 양평문화재단을 통해 문화자원의 통합적관리시스템과 문화데이터를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문화재단은 이를 기반으로 지역문화 콘텐츠 발굴, 각계각층의 예술인 지원, 분야별 다양한 문화프로그램 사업 등 양평군민 모두가 만족하는 문화예술 활동 여건 조성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 양평 소나기 마을 (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뮤지엄허브 양평’ 스마트 기술 도입 통한 새단장

 

양평군이 문화·예술도시 양평군의 대표 브랜드인 ‘뮤지엄허브 양평’에 4차산업 미래기술을 결합한 새로운 콘텐츠 개발에 나선다.

 

양평군은 지난해 문체부에서 시행한 ‘실감콘텐츠 공모’ 선정에 이어 올해 ‘스마트 공립박물관·미술관 구축 지원사업’에 연속으로 선정됐다. 실감콘텐츠란 인간의 오감을 극대화해 실제와 유사한 경험을 제공하는 차세대 디지털 콘텐츠로, 관람객에게 색다르고 풍부한 문화체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실감콘텐츠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된 황순원문학촌 소나기마을에는 증강현실(AR) 등 첨단 디지털 기술을 구현한 영상 체험전시실이 구축될 예정이다. 국민 단편소설로 일컬어지는 ‘소나기’의 감성과 정서를 프로젝션 맵핑, 인터랙티브, 미디어월 등 첨단 기술로 되살려 관람객을 사로잡겠다는 계획이다.

 

이번 실감콘텐츠 공모사업은 양평군 문화예술에 디지털 기술이 결합하는 첫 출발로, 양평군은 지속적인 공모를 통해 군민에게 제공할 새롭고 다양한 문화체험기회를 확보해 나갈 예정이다.

 

아울러 양평군은 ‘스마트 공립박물관·미술관 구축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전시 콘텐츠 제작 ▲안내 시스템 개발 ▲원격 교육시스템 구축 등 기관별 특성에 맞게 사업을 개발, 스마트폰을 활용한 전시관람 앱(App) 등 이전과 다른 형태로의 색다른 관람과 체험을 제공할 방침이다.

 

▲ 양평 물소리길 (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군, 비대면 안심 관광도시 만들기에 박차

 

코로나19로 인해 인구밀집이 적은 야외관광지 선호가 높아짐과 동시에 개인·소규모 단위의 야외활동이 많아지면서 양평군이 도보여행지로 인기를 끌고 있다.

 

양평 대표 걷기길인 ‘물소리길’은 총 6개의 코스로 구성되며, 모든 코스가 10km 내외라 한나절이면 한 코스를 완주할 수 있다. 양수역을 시작으로 신원·아신·양평·원덕·용문역으로 연결되는 6개의 코스는 접근성 또한 용이하다.

 

양평군은 ‘물소리길’을 관광객들이 더 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안내표지판과 인증대 교체·수리를 통해 깨끗하고 쾌적한 환경으로 정비해 나갈 계획이다.

 

▲ 두물머리 (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지난 2월 양평군 두물머리는 한국관광 100선에 5회 연속 선정되기도 했다. 두물머리는 북한강과 남한강의 두 물이 합쳐지는 곳으로,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자랑한다. 양평군은 관광명소로 자리잡은 두물머리를 더 많은 관광객에게 사랑받는 곳으로 조성하기 위해 관광안내소 운영, 양수리 전통시장 개선, 주차장 증설 등의 노력을 펼치고 있다.

 

이밖에 양평군은 전국 최초로 건강여행 프로그램인 ‘양평헬스투어’힐링관광 콘텐츠를 개발했다. 양평헬스투어는 자연요법, 온열요법 등 내 몸의 상태(혈관, 스트레스, 자율신경계 등)를 측정하고 긍정적 변화를 확인하는 건강 프로그램이다.

 

위드(With) 코로나시대로 건강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질 것에 대비, 기존 소리산코스·쉬자파크코스에 더해 개군 산수유코스를 개발완료했다. 이외에도 참여자의 다양한 욕구를 반영할 수 있는 권역별 코스를 추가로 개발할 예정이며, 헬스투어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할 헬스투어전문센터를 올해 7월 완공목표로 건립중이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문화·예술·관광의 메카라는 이미지에 맞는 창의적 행정을 통한 군민 삶의 고급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된 두물머리 사례와 같이 앞으로도 볼거리, 즐길거리 등을 지속 개발해 관광특구지역·전국 최고의 문화예술 지역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 군수는 이어 “코로나19로 인해 문화·관광분야가 많은 제약을 받아 대면 행사 등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위드 코로나시대를 선도하는 문화관광도시로의 도약을 위해 다양한 시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Yangpyeong-gun, a leap forward into a fantastic city of culture and tourism!

Promotion of customized cultural tourism business that turns crisis into opportunity

 

Establishment of the Cultural Foundation...Building a cultural platform that satisfies all citizens of the county

 

Yangpyeong-gun will establish a comprehensive and professional culture and arts policy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a cultural foundation, and take a leap forward into a full-fledged ‘cultural city Yangpyeong’. It is an ambitious plan to increase the satisfaction of the citizens by relieving the cultural thirst of the citizens through the discovery of various projects.

 

Yangpyeong Cultural Foundation, which was established to overcome the limitations of cultural diversity, laid its foundation last year and completed the recruitment of cultural and art planning and execution specialists to focus on accumulating cultural capabilities this year.

 

Yangpyeong-gun completed the ‘Ryanggang Culture Platform’ project as part of the Gyeonggi-do balanced development project last year and established the Yangpyeong-gun Living Culture Center to provide a community space for residents and a base for autonomous cultural activities. The Yangpyeong Cultural Foundation, which consists of a private chairperson and is composed of talented people with practical skills and expertise, plans to take the lead in creating “Culture City Yangpyeong” by fully demonstrating its accumulated capabilities and experience.

 

The Living Culture Center, managed and operated by experts at the Cultural Foundation, plans to reorganize the cultural resources of Yangpyeong-gun and connect it with the local community. It is to lay the foundation for a virtuous cycle so that the daily cultural and artistic activities of the residents naturally become a cultural resource of Yangpyeong-gun itself.

 

Yangpyeong-gun plans to build an integrated management system for cultural resources and cultural data through the successfully established Yangpyeong Cultural Foundation. Based on this, the Cultural Foundation plans to focus its efforts on creating conditions for cultural and artistic activities that satisfy all Yangpyeong-gun residents, such as discovering local cultural contents, supporting artists from all walks of life, and various cultural program projects in each field.

 

‘Museum Hub Yangpyeong’ redesigned by introducing smart technology

 

Yangpyeong-gun will start developing new content that combines the future technology of the 4th industry with ‘Museum Hub Yangpyeong’, the representative brand of Yangpyeong-gun, a city of culture and art.

 

Yangpyeong-gun was selected in the ‘Smart Public Museum and Art Gallery Construction Support Project’ in succession this year following the selection of ‘realistic content contest’ conduct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last year. Realistic content is the next-generation digital content that maximizes the human senses and provides a realistic experience, and is expected to provide a unique and rich cultural experience to visitors.

 

In Sonagi Village, Hwangsunwon Literature Village, which was finally selected for the immersive content contest, a video experience exhibition room with advanced digital technologies such as augmented reality (AR) will be built. It plans to captivate viewers by reviving the emotions and emotions of 'Sonagi', which is called the national short story, with advanced technologies such as projection mapping, interactive, and media walls.

 

This immersive content contest is the first step in combining digital technology with Yangpyeong-gun's culture and art, and Yangpyeong-gun plans to secure new and diverse cultural experience opportunities to provide to its citizens through continuous contests.

 

In addition, as part of the 'Smart Public Museum and Art Museum Construction Support Project', Yangpyeong-gun develops businesses that utilize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y (ICT) to meet the characteristics of each institution, such as ▲exhibition content production ▲information system development ▲remote education system establishment. It plans to provide a different viewing and experience in a different form than before, such as an exhibition viewing app that was utilized.

 

Yangpyeong-gun accelerates the creation of a non-face-to-face, safe tourism city

 

Yangpyeong-gun is gaining popularity as a walking tour destination as preference for outdoor tourist destinations with low population density increases due to COVID-19, and outdoor activities by individuals and small groups increase.

 

‘Mulsori-gil’, Yangpyeong’s representative walking path, consists of a total of 6 courses, and all courses are about 10 km long, so you can complete one course in half a day. Starting with Yangsu Station, the six courses connecting Shinwon, Asin, Yangpyeong, Wondeok, and Yongmun Stations are also easy to access.

 

Yangpyeong-gun plans to maintain ‘Mulsori-gil’ in a clean and comfortable environment by replacing and repairing information signs and certification tables so that tourists can use it more comfortably.

 

In February, Dumulmeori, Yangpyeong-gun, was selected as one of the top 100 Korean tourism destinations for the fifth time in a row. Dumulmeori is where the two waters of the Bukhan River and the Namhan River merge, and boasts a beautiful natural landscape. Yangpyeong-gun is making efforts to operate a tourist information center, improve Yangsu-ri traditional market, and expand parking lots to make Dumulmeori, which has been established as a tourist attraction, a place loved by more tourists.

 

In addition, Yangpyeong-gun developed the “Yangpyeong Health Tour,” a healing tourism content, which is the first health travel program in the country. Yangpyeong Health Tour is a health program that measures the state of your body (blood vessels, stress, autonomic nervous system, etc.) such as natural therapy and thermal therapy and confirms positive changes.

 

In preparation for the growing interest in health in the era of With Corona, we have completed the development of the Gaegun Sansuyu Course in addition to the existing Sori Mountain Course and Shija Park Course. In addition, we plan to develop additional courses for each region that can reflect the diverse needs of participants, and a health tour specialized center that will serve as a health tour control tower is under construction with the goal of completion in July of this year.

 

Yangpyeong County Mayor Jeong Dong-gyun said, “We will do our best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for citizens through creative administration that fits the image of a mecca of culture, art, and tourism. We will continue to develop it to become a special tourist zone and the best cultural and artistic area in the country,” he said.

 

"The cultural and tourism fields are having a lot of restrictions due to COVID-19, and face-to-face events are having difficulties," he added, adding, "We will push forward with various policies to become a cultural and tourism city that leads the era of With Corona."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중랑구, 크리스마스트리 점등식 개최
1/5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