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중랑패션지원센터 건립 주민설명회 개최

패션봉제산업 거점 육성을 위해 주민의견 청취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4/28 [16:01]

중랑구, 중랑패션지원센터 건립 주민설명회 개최

패션봉제산업 거점 육성을 위해 주민의견 청취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4/28 [16:01]

▲ 류경기 중랑구청장 상봉2동주민센터에서 중랑패션지원센터(스마트앵커)건립 주민설명회 참석 주민들 의견 청취 소통의 시간 모습(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는 27일 오후 상봉2동주민센터에서 중랑패션지원센터(스마트앵커) 건립 주민설명회를 갖고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중랑구 패션봉제 스마트앵커는 상봉동 110-38번지 일대 연면적 8,349㎡, 지하4층, 지상7층 규모로 건립되는 시설로 총 사업비는 토지비를 포함해 204억 여 원에 달한다. 스마트앵커에는패션봉제 기업입주공간과 지원·공용시설 공간, 편의시설 공간, 주차장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구는 이날 구민들이 제시한 다양한 의견을 최대한 수렴해 건립 수탁기관인 SH서울주택도시공사 등과 함께 올해 12월에 스마트앵커의 설계를 마무리하고 시공사 선정절차를 거쳐 2022년 초 착공, 2024년 초 준공할 계획이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중랑의 패션봉제 스마트앵커 건립은 전국 최초의 도시제조업 활성화 선도 사업”이라며, “이번 주민설명회를 통해 지역 주민은 물론 산업 종사자들의 의견을 수렴해 설계에 반영하고 스마트앵커로 지역 패션봉제 산업의 생산성을 향상하고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랑구의 봉제업은 지역 전체 제조업의 73%에 달해 지역 산업 경제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서울시 전체로는 봉제업의 12%가 중랑구에 밀집해 있는 등 자치구 중에서도 가장 많은 봉제업체가 소재해 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ungnang-gu, Jungnang Fashion Support Center construction held a resident briefing session

Listening to residents to foster a base in the fashion sewing industry

 

-Reporter Ha In-gyu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Jungnang-gu (gu office head Ryu Gyeonggi) held a resident briefing session for the construction of the Jungnang Fashion Support Center (Smart Anchor) at Sangbong 2-dong Community Center on the afternoon of the 27th to listen to the opinions of residents.

 

The Fashion Sewing Smart Anchor in Jungnang-gu is a facility built with a total floor area of ​​8,349m2, 4 basement levels and 7 ground levels around 110-38 Sangbong-dong,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24.4 billion won including land costs. The smart anchor will include a fashion sewing company occupancy space, support and public facility space, convenience facility space, and parking lot.

 

The district plans to complete the design of the smart anchor in December of this year, with the construction consignee SH Seoul Housing and Urban Corporation, as much as possible by collecting various opinions suggested by the residents on this day, and to start construction in early 2022 and to complete it in early 2024 after the construction company selection procedure. .

 

The head of Jungnang-gu, Gyeonggi-do Ryu, said, “The construction of the fashion sewing smart anchor in Jungnang is the nation's first initiative to revitalize the urban manufacturing industry.” “Through this resident information session, opinions from local residents as well as industrial workers are collected, reflected in the design, and used as a smart anchor. We will do our best to improve the productivity of the fashion sewing industry and secure competitiveness.”

 

Meanwhile, the sewing industry in Jungnang-gu accounts for 73% of the total manufacturing industry in the region, playing an important role in the regional industrial economy. In the whole of Seoul, 12% of the sewing industry is concentrated in Jungnang-gu, and the largest number of sewing companies are located in the autonomous distric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