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발생 방지를 위한 긴급 방역 추진

“새해, AI 확산고리 끊어라” 경기도, 산란계 농가 171곳 긴급방역 시행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1/05 [01:29]

경기도,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발생 방지를 위한 긴급 방역 추진

“새해, AI 확산고리 끊어라” 경기도, 산란계 농가 171곳 긴급방역 시행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1/05 [01:29]

▲ 경기도청 전경 (사진제공=경기도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경기도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지속 발생함에 따라 올해 1월 4일부터 도내 산란계 농가를 대상으로 주 2회 이상 간이검사, 농장전용 환적장 운영, 시군별 알 반출일 지정 등 긴급방역을 추진한다.

 

이는 도내에서 12건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발생했고, 그 중 9건이 외부인 출입이 잦은 산란계 농장에서 발생함에 따라 더 이상의 추가 확산을 막고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조치다(1월 4일 00시 기준).

 

이번 긴급방역 조치 대상은 도내 1만 수 이상 산란계 농가 171곳으로, 먼저 농가별 주 2회 이상 ‘조류인플루엔자 간이 검사’를 시행한다.

 

농가별로 주 2회 이상 날짜를 정해 폐사축(죽은 닭)을 농장입구에 비치하면, 검사자가 간이검사키트를 통해 감염여부를 판단하고, 양성반응을 보이는 경우 정밀검사를 실시해 신속한 방역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또한 계란운반 차량 등의 농가 내 출입을 차단하기 위한 ‘농장전용 환적장’을 운영하도록 했다. 장소가 협소하거나 길가에 위치하는 등 환적이 어려운 경우에는 시군에서 지정하는 거점환적장(관공서나 창고)를 활용해 환적하면 된다.

 

아울러 계란 등 알 반출 횟수를 주 2회로 한정한다. 구체적으로 시군별 1주일 중 2일을 지정(예 : 월·목요일)해 알을 반출하도록 추진한다.

 

도는 이번 조치로 감염 농가의 조기 검출을 도모함은 물론, 알 운반차량의 농장 내 진입 차단과 약 2일간 간격으로 알 운반차량 운행을 제한해 전파위험을 막는 효과를 나타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성식 축산산림국장은 “올해 전국적으로 42건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발생하고 있고, 야생조류 등 철새분변에 의한 바이러스가 야외에 널리 퍼져있어 소독과 외부차량의 농장 내 진입금지 조치가 중요하다”면서 “추가적인 확산을 막기 위해 도내 농가와 관련업계에도 철저한 방역조치와 협조를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에는 3,424개 가금농가에 5,778만 마리의 닭과 오리, 메추리 등이 사육중이다. 이 중 3,000마리 이하 소규모 농가는 2,459호로 17만8,843마리를 사육하고 있다.

 

도는 지난해 12월 여주 소재 농가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발병한 이래 현재까지 소규모 농가를 포함해 160농가 511만 마리를 살처분 했으며, 거점소독시설 운영, 집중소독 지원 등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1월 4일 00시 기준).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gi Province promotes emergency quarantine to prevent highly pathogenic avian influenza (AI)
“New Year, Break the Loop of AI Spread” Gyeonggi-do, implemented emergency quarantine at 171 laying hen farms

 

-Reporter In-Gyu Ha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 Due to the continuous outbreak of highly pathogenic avian influenza (AI) in Gyeonggi Province, from January 4 this year, a simple inspection at least twice a week for laying hens in the province, operation of a transshipment site exclusively for farms, and delivery of eggs by city and county Promote emergency quarantine such as designation.

 

This is a measure to prevent further spread and minimize damage as 12 cases of highly pathogenic avian influenza occurred in the province, and 9 of them occurred in laying hen farms where outsiders are frequently accessed (as of 00:00 on January 4).

 

The targets of this emergency quarantine measure are 171 farms with over 10,000 laying hens in the province. First, a “simple bird flu test” is conducted at least twice a week for each farm.

 

When a dead animal (dead chicken) is placed at the entrance of the farm at least twice a week for each farm, the inspector determines whether it is infected through a simple test kit, and if it shows a positive reaction, a close examination is conducted to take rapid quarantine measures. to be.

 

In addition, a “farm-only transshipment site” was operated to block access to farmhouses such as egg carriers. If transshipment is difficult, such as in a narrow location or on the side of a road, transhipment can be done using a base transshipment center (government office or warehouse) designated by the city or county.

 

In addition, the number of times to take out eggs such as eggs is limited to twice a week. Specifically, two days out of one week for each city and county are designated (for example, Monday and Thursday) to carry out eggs.

 

Doo expects this measure not only to promote early detection of infected farms, but also to prevent the risk of transmission by blocking egg transport vehicles from entering the farm and restricting the operation of egg transport vehicles at intervals of about two days.

 

"There are 42 highly pathogenic avian influenza (AI) outbreaks nationwide this year, and viruses caused by migratory bird feces, such as wild birds, are widespread outdoors, so it is important to disinfect and prohibit external vehicles from entering the farm." He said, "To prevent further spread, we ask farmers and related industries in the province to take thorough quarantine measures and cooperation."

 

Meanwhile, 5778 million chickens, ducks, and quails are reared in 3,424 poultry farms in Gyeonggi-do. Of these, 2,459 small-scale farmers with less than 3,000 are raising 178,843.

 

Since the outbreak of highly pathogenic avian influenza in a farmhouse located in Yeoju in December last year, the province has killed 1.15 million farm households, including small-scale farmers, and is focusing its efforts on quarantine such as operation of base disinfection facilities and intensive disinfection support (January As of 00:00 on the 4th).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